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바이오 주가, 4만 원선 지키나…외국인 매수+코로나19 경구치료제 등 기대

공유
3

현대바이오 주가, 4만 원선 지키나…외국인 매수+코로나19 경구치료제 등 기대

center
현대바이오 주가는 3일 오전 9시 24분 현재 전날 대비 2.89% 내린 4만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자료=한국거래소
현대바이오 주가가 약세다.

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현대바이오 주가는 오전 9시 24분 현재 전날 대비 2.89% 내린 4만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바이오 주가는 종가기준으로 지난달 23일 4만6100원에서 30일 4만1550원으로 10% 내렸다.

외국인 투자자의 경우 사자에 나서고 있다. UBS는 2만1811주 순매수중이다.

외국인이 사자에 나서며 4만 원을 방어할지 주목된다.

3일 의약계에 따르면 과학저널인 '네이처'는 유럽 연구진의 논문 'TMEM16 단백질 억제를 통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의한 세포융합체 형성을 차단하는 약물들' 을 공개했다. 이 논문에 따르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일으키는 폐 손상을 차단할 수 있는 최고 약물로 니클로사마이드를 꼽았다.

현대바이오의 대주주인 씨앤팜은 '약물전달체(DDS)' 원천기술을 활용해 니클로사마이드 기반 코로나19 경구치료제 `CP-COV03'를 개발, 임상을 준비하고 있다. 현대바이오는 대주주인 씨앤팜이 코로나19 중증환자용 주사제로 개발한 'Poly-COV01'의 동물실험 결과 1회 투여로 '바이러스 활성을 억제하는 혈중유효농도'(IC100)를 24시간 넘게 유지했다고 지난달 19일 밝혔다.

금융정보업체인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현대바이오는 현대전자로부터 분사해 설립됐으며 바이오 화장품 사업 외에도 최대주주인 씨앤팜과 공동으로 백내장 수술 뒤 염증치료용 점안제 개량신약 개발, 췌장암 치료 신약 임상 준비 등 제약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