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종부세 완화 놓고 찬반 팽팽…'공감' 44% vs '공감 않는다' 45%

공유
0

종부세 완화 놓고 찬반 팽팽…'공감' 44% vs '공감 않는다' 45%

재산세 완화는 ‘공감’ 64% vs ‘공감 않는다’ 26% 응답

center
'종부세 부과 기준 상향'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 자료=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
종합부동산세(종부세) 완화에 대한 찬반 여론이 팽팽하게 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1주택자의 재산세 감면 기준 완화에 대해서는 찬성 여론이 크게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가 지난 26∼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1001명을 대상으로 여론 조사한 결과, 종부세 부과기준을 9억 원에서 12억 원으로 올리는 방안에 대해 44%는 ‘공감한다’, 45%는 ‘공감하지 않는다’고 각각 답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에서는 ‘공감한다’는 응답이 50%, ‘공감하지 않는다’는 의견이 46%를 차지했다. 반면에 지방은 공감하지 않는다는 비율이 높았다. 특히 대구‧경북지역은 부정 답변이 54%, 긍정 답변이 30%로 24%p나 높아 종부세 완화에 대한 시각이 타 지역에 비해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1주택자의 재산세 감면 기준을 공시가격 6억 원에서 9억 원으로 완화하는 방안에 대해서는 ‘공감한다’는 응답이 64%로 ‘공감하지 않는다(26%)’보다 많았다.

center
'1주택자 재산세 감면 기준 완화'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 자료=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


연령별로는 전 연령대에서 ‘공감한다’는 의견이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보다 모두 높았다. 특히 40~50대에서의 ‘공감한다’ 의견이 ‘공감하지 않는다’보다 40대 48%p, 50대 50%p 높아 재산세 감면 기준 완화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