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아모르파티' 10회 최정윤, 배슬기 귀걸이에 박형준 내연녀 의심?!

공유
0

[핫 예고] '아모르파티' 10회 최정윤, 배슬기 귀걸이에 박형준 내연녀 의심?!

center
23일 오전 방송되는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 파티' 10회에는 도연희(최정윤)가 강유나(배슬기)의 귀걸이를 보고 남편 장준호(박형준)와 내연 관계로 의심하기 시작한다. 사진=SBS 아침드라마 '아모르 파티' 10회 예고 영상 캡처
23일 오전 방송되는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 파티-사랑하라, 지금'(극본 남선혜, 연출 배태섭) 10회에서 도연희(최정윤 분)는 강유나(배슬기 분)의 귀걸이를 보고 남편 장준호(박형준 분)의 내연녀로 의심한다.

극 초반 강유나는 자신을 또 다시 찾아온 남편 한재경(안재모 분)에게 사랑하는 사람이 있다고 선을 긋는다.

유나가 "난 사랑하는 사람이 따로 있어"라고 하자 재경은 절망한다.

한편, 장준호의 불륜을 의심해 서민구(권재환 분) 대표에게 전화했던 도연희는 만취한 척 하는 남편 장준호를 집으로 데리고 온 뒤 다음날 "실은 나 당신 좀 의심했거든"이라며 미안해한다.

그동안 유나와 바람을 피우면서 연희를 속여온 장준호는 "의심?"이라며 되레 화를 낸다.

앞서 방송에서 가출한 강유나와 딴 살림을 차린 장준호는 연희에게 서 대표와 술 먹고 늦게 들어간다며 거짓말했다. 이에 연희가 서 대표에게 확인 전화를 했고, 서 대표는 유나와 자고 있는 장준호에게 전화해 술집으로 급히 불러낸 뒤 모의 작당을 해 도연희를 속였다.

말미에 도연희는 의상실 벨르 사장 진혜진(은희수 분)을 만나러갔다가 강유나와 딱 마주친다.

진혜진은 예비 사돈인 연희를 보자 "어서와. 연희씨 기다리고 있었어"라며 반긴다. 현재 연희 딸 서우(장유빈 분)와 진혜진 아들 서형진(홍준기 분)을 두고 양가 집안에서 결혼 이야기가 오고가고 있다.

유나에게 "차 잘 마셨어요"라고 인사하던 연희는 앞서 유나가 집에 왔던 날 안방에서 발견했던 귀걸이와 똑같은 귀걸이를 하고 있는 것을 보고 긴장한다.

귀걸이를 비롯해 바닷가 손하트 사진 등 장준호에게 내연녀가 있다는 신호를 연희에게 끊임없이 보냈던 유나는 "별 말씀을 요. 조만간 또 뵐게요. 사모님"이라며 연희에게 두 얼굴을 보인다.

연희가 강유나가 남편 장준호 내연녀임을 눈치챈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하는 드라마 '아모르 파티'는 평일 오전 8시 35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