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국, 수소에너지 연간 생산량 3342만t으로 세계 1위

공유
1

중국, 수소에너지 연간 생산량 3342만t으로 세계 1위

center
중국은 수소에너지 연간 생산량 3342만t으로 세계 1위를 기록했고, 당산하이강(唐山海港) 경제개발구에 첫 수소 트럭을 투입했다. 사진=신화사
중국은 수소에너지 연간 생산량 3342만t으로 세계 1위를 기록했다.

22일(현지 시간) 베이징에서 발표한 ‘중국 수소에너지 및 연료전지 산업 백서 2020(백서2020)’에 따르면 중국 수소에너지의 연간 생산량은 세계 1위에 올랐다.

중국의 수소에너지 연간 생산능력은 4100만t이고, 생산량은 3342만t이다.

또 2060년 수소에너지의 생산 규모는 1억t에 달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중국에서 석탄 가스화·천연가스·석유·산업 폐기물 합성가스·전해수 등 5가지 방법으로 수소를 제조하고 있다. 이 중 전해수는 재생에너지 등이 생산한 전력으로 수소를 제조한다.
전해수로 수소를 제조하는 장점은 ‘제로 탄소’를 달성할 수 있기 때문에, 전해수로 제조하는 수소는 ‘녹색 수소’로 알려졌다.

그러나 현재 96% 이상의 상업용 수소는 화석연료로 제조하고 있다. 수소 제조 때 대량의 이산화탄소(CO₂)를 배출하기 때문에 화석연료에서 제조한 수소는 '블랙 수소'라고 불린다.

중국 수소에너지 연맹 전문가위원회 위줘핑(余卓平) 주임은 “2023년까지 수소에너지의 가격을 적정한 가격으로 판매할 전망”이라고 전했다.

이어 “2060년 수소에너지가 신 재생에너지 사용률 중 20%를 차지할 것으로 추정된다”며 “이를 통해 석유에 대한 의존도를 낮출 것”이라고 주장했다.

중국 허베이 장자커우(张家口)는 2019년 3월부터 처음으로 풍력발전으로 수소를 제조하기 시작했다. 또 지린성·내몽고·칭하이·쓰촨 등 지역에서도 풍력발전으로 수소를 제조하고 있다.

현재 시노펙은 중국 최대 수소에너지 제조업체다. 연간 생산량은 350만t으로 전체 생산량의 14%를 차지한다.

지난해까지 전 세계 GDP의 52%를 차지한 27개 국가 중 16개국은 국가 수소에너지전략을 수립했고, 나머지 11개 국가는 전략을 수립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양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vxqha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