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베인 캐피털, 미즈호‧미쓰이와 손잡고 도시바 인수 나서

공유
1

베인 캐피털, 미즈호‧미쓰이와 손잡고 도시바 인수 나서

center
일본 도쿄에 있는 도시바 로고 사진= 로이터
베인 캐피탈이 도시바 인수를 검토 중이라고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21일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일본 대기업 도시바는 20일 CVC캐피탈파트너스의 200억 달러 인수 제안을 실체가 부족하다고 일축했지만 신뢰할만한 제안을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CVC는 제안이 공개되기 전 공동입찰에 대해 처음에 베인에게 접근했지만 베인은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

베인은 자금 확보를 위해 미즈호 파이낸셜 그룹과 스미토모 미쓰이 파이낸셜 그룹의 고위층을 포함한 일본 은행들과 논의를 시작했다고 소식통은 말했다.
베인은 2017년 한국의 칩 제조업체인 SK하이닉스, 애플 등 파트너와 컨소시엄을 이끌고 현재 키옥시아홀딩스(옛 도시바메모리홀딩스)라고 하는 도시바의 칩 유닛을 인수하기 위한 치열한 장기전을 이어왔다.

도시바 입찰에 대한 베인의 계획은 예비적이며 변경될 수 있다고 이 정보가 기밀 사항으로 확인되기를 거부한 소식통은 말했다.

베인과 CVC는 이에 대한 논평을 거부했다. 미즈호도 논평을 거부했지만 미쓰이 스미토모 은행은 로이터의 논평 요청에 즉시 응답하지 않았다. 두 은행 모두 도시바의 대출 기관이다.

사모펀드 대기업 KKR과 캐나다의 브룩필드자산운용도 도시바에 대한 잠재적 입찰을 검토하고 있다고 복수의 소식통과 관계있는 다른 소식통이 말했다.

KKR은 논평을 거부했다. 브룩필드 담당자는 즉시 의견을 주진 않았고 회사는 이전에 잠재적 입찰 보고서에 대한 언급을 거부했다.

도시바 주가는 21일 전일 대비 3% 넘게 하락해 5일 연속 하락했다.


박찬옥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opak2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