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네덜란드 해상 배송 책임진다

공유
0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네덜란드 해상 배송 책임진다

수소드론 활용한 배송·해양 모니터링·인명구조 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제작
한국서 수소드론 활용 검증 마쳐

center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의 수소드론이 네덜란드 북부지역을 비행하고 있다. 사진=(주)두산
수소 모빌리티 전문기업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은(DMI)이 네덜란드 정부기관 NHN과 파트너십을 맺고 해양기술혁신 프로젝트 (METIP)에 참여한다고 21일 밝혔다.

NHN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북부 지역에서 사업개발, 투자, 인수 등 경제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는 정부 산하 지역발전기구다.

METIP는 NHN이 주관하고 2021~2024년 기간 동안 정부, 기업, 연구기관 등이 참여하는 해양기술혁신 지원 프로젝트다. 이 프로젝트에는 인적자원개발, 수소경제, 에너지 전환 등의 내용이 포함되는데 이 가운데 DMI는 수소경제 분야에서 활약한다.

◇ 수소드론으로 네덜란드 해상배송 책임진다

이에 따라 DMI는 METIP에서 첫 번째로 진행되는 드론을 활용한 솔루션 개발 프로젝트에 참여한다.

DMI는 2시간 이상 비행이 가능한 수소드론으로 육지에 있는 네덜란드 에너지기업 본사에서 40~60km 떨어진 해상 허브(거점)까지 긴급구호품 등 물품 배송을 담당한다.

또 해상에 있는 가스 시추시설, 풍력발전기 등 에너지 설비에 물품을 배송하고 인명구조, 설비 점검, 안전 모니터링 임무를 수행한다.

이번 METIP는 기존기술활용(드론 배송), 기술응용(인명 구조, 환경 모니터링), 기술발전(설비점검, 정찰) 등 세 단계로 진행되며 DMI는 수소드론 장점을 활용해 다양한 애플리케이션(드론 활용 방안)을 점검하고 실증할 예정이다.

이두순 DMI 사장은 “북해(네덜란드와 영국 사이 바다)에서 진행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에너지 기업의 실제 수요를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이번 프로젝트가 성공하면 회사 제품을 알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다양한 실증 데이터를 응용하고 적용한 사업모델을 개발해 유럽시장 진출의 발판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center
이두순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사장(맨 왼쪽)이 2020년 4월 마스크 배송 프로젝트 행사에 참가하고 있다. 사진=(주)두산

◇DMI, 한국서 해상 택배 검증 마쳐

DMI는 지난해 4월 수소드론을 활용해 섬 지역 마스크 배송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약국처럼 공적 마스크 판매처가 없는 가파도, 마라도, 비양도 등 제주도 부속 섬 세 곳을 대상으로 마스크 1만5000개를 배송하는 프로젝트다.

제주도에서 가장 먼 마라도까지의 거리는 왕복 20km로 기존 배터리 드론으로 비행이 불가능한 거리다. 그러나 DMI의 수소드론은 2시간 동안 운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장거리 배송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DMI는 수소드론 배송 프로젝트 성공으로 섬 주민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수소에너지로 환경보호, 새로운 드론 물류 서비스를 추진 중이다.

DMI는 공적마스크 배송 외에도 인명구조, 가스배관 모니터링 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