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관련 관계차관회의 개최…국내외 동향 공유

공유
0

정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관련 관계차관회의 개최…국내외 동향 공유

center
일본 동북부 후쿠시마현에 있는 후쿠시마 제1 원자력 발전소의 모습. 사진=뉴시스
정부가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국제해양법재판소 제소와 국제원자력기구 조사단 참여 등 다각도의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정부는 16일 오전 11시 정부서울청사에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대응 관계차관회의'를 개최하하고 이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
이 날 회의는 지난 13일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을 결정하면서 관계부처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보다 실효성 있는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됐다.

이날 회의에서는 ▲일본 정부의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에 따른 미국・중국・러시아・일본 등 국내외 동향 공유 ▲수산물 방사능 검사 및 원산지 단속 강화, 국내해역 방사능 감시체계, 해양확산 모델 고도화 현황 등 점검 ▲국제해양법재판소 제소, IAEA 국제조사단 참여를 논의하였습니다.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은 "정부는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결정으로부터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취할 수 있는 가능한 모든 조치를 검토하겠다"며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에 대한 정부 입장과 대응현황을 국회, 시민단체, 어업단체는 물론 국민과 충분히 소통해 줄 것을 관계부처에 당부했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