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오토바이 판매량 감소, 하루 평균 약 7800대

공유
0

베트남 오토바이 판매량 감소, 하루 평균 약 7800대

center
베트남에 자동차 보급률이 높아지고 코로나19 여파로 소비심리가 위축되면서 오토바이 판매량이 감소하고 있다.

16일(현지시간)베트남 현지매체 비엣남비즈(VietnamBiz) 등은 베트남오토바이제조업체협회(VAMM)통계를 인용해, 5개 회원사들의 올해 1분기 누적 판매량은 70만1454대로 전년 동기 대비 4.05% 감소했다. 1분기동안 하루 평균 7794대가 팔린 셈이다.
VAMM 회원사 5개는 혼다 베트남, 야마하 모터 베트남, SYM 베트남, 스즈키, 피아지오다. 이중 혼다의 시장점유율은 약 80%다.

베트남 통신사(TTXVN)는 1분기 오토바이 판매량 감소의 원인으로 코로나19 여파와 뗏 연휴를 꼽았다.

오토바이 시장이 점차 포화 상태에 이른 것도 주요 원인 중 하나다. 경제가 급성장하고 생활 수준이 높아지면서 베트남인들은 이동 수단을 자동차나 대중교통으로 바꾸고 있다.


응웬 티 홍 행 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통신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