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징둥닷컴·바이두·메이퇀 등 中 플랫폼기업, 반독점 규제 준수 서약 후 주가 동반 상승

공유
0

징둥닷컴·바이두·메이퇀 등 中 플랫폼기업, 반독점 규제 준수 서약 후 주가 동반 상승

center
중국 징둥닷컴·바이두·텐센트·바이트댄스 등 플랫폼 기업은 반독점 규제를 지키겠다고 선언했다. 사진=NOW차이징
징둥닷컴·바이두·텐센트·바이트댄스 등 중국 플랫폼 기업이 반독점 규제를 지키겠다고 서약한 후 주가가 동반 상승했다.

14일(현지 시간) 21세기경제보도에 따르면 시장 감독관리총국, 중앙인터넷보안과 정보화지도소조판공청(中央网信办), 세무총국은 13일 34개 온라인 플랫폼 기업과 회의를 개최했다.

정부 당국은 회의에서 플랫폼의 ‘양자택일’ 행위, 사용자 개인 정보 보호 등 불법행위를 한 달 내에 내부조사를 통해 시정할 것을 요구했다.

시장 감독관리총국은 14일부터 17일까지 ‘합법적 경영을 약속’한 기업 명단을 공개할 예정이다. 14일은 바이두, 메이퇀, 시나웨이보, 샤오홍슈, 바이트댄스, 띵둥마이차이(叮咚买菜), 핀둬둬 등을 공개했다.
이 기업들은 반독점·개인정보 보호·지식재산권 보호 규제를 따르겠다고 약속했고, 직원 교육과 자체 내부조사를 강화할 계획이다.

징둥닷컴과 메이퇀 등 플랫폼 기업은 “‘양자택일’을 시행하지 않고 독점적, 불공정 경쟁 등 행위를 자제할 것”이며 “사업자들의 선택을 존중한다”고 말했다.

또 바이두, 시나웨이보, 샤오홍슈 등 IT 기업은 사용자 정보 수집과 시장 지배적 지위 남용 등의 행위를 중단하겠다고 서약했다.

반독점 규제를 지키겠다는 선언 후 메이퇀, 바이두, 징둥닷컴, 텐센트, 알리바바 등 기업의 주가는 각각 5.14%, 3.7%, 3.08%, 2.8%, 1.97% 동반 상승했다.

시장 감독관리총국은 “높은 규제 강도를 통해 플랫폼의 경제 발전을 확대할 것”이며 “공정경쟁, 사용자 정보 보호 등으로 플랫폼 질서를 확립하겠다”고 전했다.


양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vxqha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