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박수홍 의미심장 발언, '천재묘' 다홍이 "자기 돈은 가기가 관리하는 걸로"

공유
0

박수홍 의미심장 발언, '천재묘' 다홍이 "자기 돈은 가기가 관리하는 걸로"

center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의 '절친 특집'에는 박수홍이 출연, 반려묘 다홍이 관련해 의미심장한 에피소드를 전했다. 사진=JTBC
방송인 박수홍이 반려묘 다홍이 관련, 광고료를 두고 자기 돈은 가기가 관리하는 것이라는 의미심장한 발언을 했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의 '절친 특집'에는 박수홍이 송은이의 '절친'으로 초대를 받았다.

이날 박수홍은 반려묘 다홍이로 인해 형과 부모 등의 가족으로부터 완벽하게 독립했음을 강조했다.

김희철은 박수홍에 대해 "독립의 신이다. 52년째 싱글라이프"라고 운을 뗐다. 이에 박수홍은 "10년을 홀로 살았는데, 실질적인 독립은 최근이다. 2년 전에 다홍이를 만나면서 정신적으로 여러 면에서 완벽하게 독립했다"고 전했다.
다홍이는 박수홍이 2년 전 낚시터에서 발견한 후 입양한 반려묘다. 박수홍은 "2년 전 낚시터에서 우연이 만난 길냥이 다홍이가 저를 쫓아와서 병원에 데려갔고, 그때부터 데리고 있다. 표현이 잘못된 것 같다. 걔(다홍이)가 나를 데리고 있다"며 다홍이를 향해 소울 메이트급 진한 애정을 과시했다.

그는 또 다홍이 때문에 바뀐 집 구조도 바꿨다고 했다. 박수홍은 "다홍이의 장난감과 쇼파 등도 긁어도 되는 것으로 다 바꿨다. 제 영역은 많이 줄어들었다. 다홍이의 영역으로 바뀌었다"고 했다.

박수홍은 끊임없이 다홍이를 칭찬했다. 그는 "오늘도 다홍이를 데리고 왔다. 다홍이는 천재묘"라며 "예전에 다홍이가 냉장고를 열어 음료수를 꺼내 먹으려다가 나한테 걸린적도 있다"고 밝혀 폭소를 선사했다.

특히 박수홍은 "요즘 다홍이 때문에 유튜브 광고가 많이 들어온다"며 "그건 다 다홍이가 관리한다. 이제부터 자기 돈은 자기가 관리하는 걸로"라며 유쾌하면서도 뼈를 때리는 발언을 했다.

박수홍은 최근 친형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 관한 법률 위반(횡령) 혐의로 고소했다. 그는 30년 동안 형이 운영하던 매니지먼트사 소속돼 있다가 최근 '다홍이랑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해서 독자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