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남낌 제철, 한국 대명제지 인수 결정

공유
0

베트남 남낌 제철, 한국 대명제지 인수 결정

center
베트남 남낌(Nam Kim) 제철이 한국 기업인 대명제지 베트남을 인수할 예정이다.

8일(현지시간) 베트남 현지 매체 hoinhap 등에 따르면, 남낌제철 이사회가 최근 대명제지 베트남 지분 100% 인수를 승인했다. 인수 협상 대표로는 남낌제철의 보 호앙 부(Vo Hoang Vu) 대표를 지정했다.

지난 2012년 4월 23일 설립된 대명제지 베트남은, 펄프, 종이, 골판지를 생산하며 현재 정관자본은 1033억동이다.

본사는 빈즈엉성에 위치하며 2019년 기준, 자기자본 402억동, 소유주 출자 자본은 1022억5000만동, 총 자산은 407억동이다. 누적된 적자 규모가 커서 자본잠식 상태다.

현재 총 자산은 7조5440억동으로 연초 대비 약 5210억동 감소했다. 단기 매출 채권(short-term trade receivables)은 연초 대비 76 % 증가한 1219억동으로 총 자산의 16%를 차지했다.

재고는 2조1500억동으로 연초 대비 17% 감소했다.

부채는 4조3620억동으로 연초 대비 6850억동 감소했지만, 이중 단기 금융 리스 및 대출 비중이 58%에 이른다.

지난 3월 30일 기준 주가는 전날보다 주당 750동 상승한 2만3250동이었다.


응웬 티 홍 행 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통신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