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큐라클,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CU01-1001' 2a상서 안전‧유효성 확인

공유
0

큐라클,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CU01-1001' 2a상서 안전‧유효성 확인

시장 커지는 가운데 새로운 치료옵션으로 기대감↑

큐라클이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CU01-1001'의 2a상 임상시험에서 유효성과 안전성을 입증했다. 사진=큐라클
큐라클이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CU01-1001'의 2a상 임상시험에서 유효성과 안전성을 입증했다. 사진=큐라클
큐라클(대표이사 김명화‧박광락)은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CU01-1001'의 2a상 임상시험 톱라인(Topline) 결과 유효성과 안전성을 확인했으며 당뇨병성 신증과 관련된 복수의 평가지표에서 위약군 대비 우수한 치료 효과를 확인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임상시험은 영남대학교병원을 포함해 5개 병원에서 이뤄졌다. 알부민뇨가 나타나는 제2형 당뇨병성 신증 환자 42명을 모집해 기존 당뇨병 치료제(ACE 억제제 또는 ARB)를 유지하면서 CU01-1001 또는 위약을 12주 동안 하루 2회 경구 투약하며 약동학적 분석을 진행했다.

연구 결과 CU01-1001 투여군에서 사구체 여과율(eGFR, estimated Glomerular Filtration Rate)의 유의한 증가가 확인됐다. 가장 빈번히 발생한 이상반응으로는 홍조(안면홍조 포함), 오심이 있었으며 이들은 각각 18.18%, 13.64%의 비율로 나타났다. 그러나 중대한 약물이상반응은 1건도 관찰되지 않았다.

큐라클은 CU01-1001이 제2형 당뇨병성 신증 환자들을 위한 새로운 치료 옵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 세계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시장 규모는 2016년에서 2024년까지 평균 5.9%씩 성장해 38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현재 당뇨병성 신증 1차 치료제로 사용되고 있는 안지오텐신 전환효소억제제(angiotensin converting enzyme inhibitor)와 안지오텐신 II 수용체 차단제(angiotensin II receptor blocker)는 치료 효과가 미비하고 말기 신증질환 환자에는 적용이 불가능해 신약이 필요한 상황이다.

강지혜 큐라클 임상개발본부장은 "이번 2a 임상시험 결과에서 CU01-1001은 임상적으로 유의한 사구체여과율의 뚜렷한 개선과 단백뇨 증상 개선 효과를 보였다. 이번 결과를 국제학회와 저널에 발표할 계획이며 추가적인 안전성 확인과 신장기능 회복 효과 입증을 위한 후기 임상시험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