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폭스바겐, VW브랜드 전기차 비율 2030년까지 유럽에서 70%이상으로 확대

공유
2

폭스바겐, VW브랜드 전기차 비율 2030년까지 유럽에서 70%이상으로 확대

중국과 미국시장에서 EV비율 50% 올릴 방침

center
폭스바겐과 자회사 로고.
독일 폭스바겐(VW)은 5일(현지시간) 발표한 사업전략에서 유럽의 자동차 판매 전체에서 차지하는 VW브랜드의 전기자동차(EV) 비율을 2030년까지 70%이상으로 확대할 방침을 세웠다고 로이터통신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지금까지 35%를 목표로 하고 있었지만 이 비율을 70% 이상으로 높였다. 또한 중국과 미국에서는 완전 EV의 비율이 50%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보였다.

VW브랜드의 최고경영자(CEO)이며 VW 이사회 멤버이기도 한 랄프 브란트슈테터씨는 “모든 자동차 제조업체 중에서 VW가 경쟁에서 이길 가능성이 가장 높다”면서 “경쟁업체가 아직 EC로 전환에 한창인 가운데 우리는 디지털 변신을 위해 크게 전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