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중은행, “이재명 지사 경기도민 무신용 대출 요청 이해불가”

공유
3

시중은행, “이재명 지사 경기도민 무신용 대출 요청 이해불가”

center
경기도가 시중은행에 경기도민 전용 대출 상품 출시를 요청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시중은행에 경기도민을 대상으로 대출 상품을 출시해달라는 제안을 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5일 시중은행에 따르면 경기신용보증재단이 각 시중은행에 ‘경기도형 기본대출 시범 운용(안)’을 보냈다. 신용도와 상관없이 경기도민에게 대출을 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신용도와 관계없는 대출 상품을 요청하면서 시중은행들은 당혹스러운 모습이다.
시중은행 관계자는 “경기도에서 제안을 보내온 것은 맞다”며 “제안만 받은 상태고 구체 사항에 대해서 논의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또 다른 시중은행 관계자는 “신용도와 관계없이 대출을 한다는 것은 이해하기 힘들다”며 “경기도민만을 위한 상품을 요청하는 것은 불평등 논란도 일으킬 수 있다”고 말했다.

금융 정책을 결정하는 금융위원회가 아닌 지방자치단체가 정책 금융 상품을 요청하면서 권한을 넘은 행동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이재명 지사는 지난해부터 기본대출 정책을 추진하고 있지만 시중은행들이 동참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