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티빙-네이버 파트너십 체결…연합군 덩치 더 키운다

공유
0

티빙-네이버 파트너십 체결…연합군 덩치 더 키운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가입하면 티빙 무제한 이용

center
사진=티빙
티빙이 네이버와 손잡고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결합상품을 출시했다. 지난해 10월 CJ ENM과 네이버가 포괄적 협력을 위한 지분 맞교환에 합의하며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이후 양사가 선보이는 첫 협업 사례다.

이번 협업을 통해 4일부터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회원들은 티빙 방송 VOD를 기존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

먼저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가입자 혜택에 ‘티빙 방송 무제한 이용권’이 추가된다. '티빙 방송 무제한 이용권'을 선택한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회원들은 별도의 추가비용 없이 드라마 '빈센조', 예능 '윤스테이', 콘서트 'KCON:TACT 3' 등 약 7만여개의 tvN, JTBC, OCN 등 최신 드라마, 예능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게 된다.

티빙의 오리지널 예능 '여고추리반', 드라마 '당신의 운명을 쓰고 있습니다' 등 '티빙 오리지널' 방송 콘텐츠는 서비스 출범 기념으로 6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시청 가능하며 티빙이 서비스 중인 1만여 편의 영화 콘텐츠는 서비스에 포함되지 않았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가입자들에게는 티빙의 모든 콘텐츠를 초고화질로 즐길 수 있는 업그레이드 상품도 옵션으로 제공된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에서 티빙 베이직 이용권은 3000원, 스탠다드 이용권은 6000원, 프리미엄 이용권은 9000원을 추가 결제하면 '여고추리반' 등 ‘티빙 오리지널’ 콘텐츠와 티빙에서 제공 중인 영화 등을 모두 고화질로 볼 수 있다.

양지을 티빙 대표는 "이번 서비스 연동을 통해 티빙은 가입자 확보에 속도를 붙이고 네이버는 멤버십 회원들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는 등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화제가 되고 있는 '여고추리반'을 시작으로 올해 약 20개의 티빙 오리지널 콘텐츠를 선보이는 등 티빙 회원들이 즐길 수 있는 콘텐츠 포트폴리오를 지속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