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페퍼저축은행, 친환경 자동차 신규 대출 100억 원 돌파

공유
0

페퍼저축은행, 친환경 자동차 신규 대출 100억 원 돌파

ESG경영 선도하는 녹색 금융 캠페인 '페퍼 그린 파이낸싱' 통해 환경 경영 실현

center
페퍼저축은행의 친환경 자동차 담보대출 프로그램이 지난 4월 시작 이후로 신규 대출 취급액 100억 원을 넘어섰다. 사진=페퍼저축은행
페퍼저축은행이 '친환경 자동차 금리 우대 프로그램'을 통한 담보 대출 신규 취급액이 2월 말 기준으로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친환경 소비 트렌드 확산과 더불어 친환경 자동차 보급률이 빠르게 증가함에 따라, 페퍼저축은행은 '친환경 자동차 금리 우대 프로그램'을 통한 신규 대출 취급액이 100억 원을 넘어섰다.

페퍼저축은행이 취급한 자동차 담보 대출 중 친환경 차량의 비중은 지난 2018년 1.6%, 2019년 2.93%, 2020년 5.8%로 매년 약 두 배씩 증가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신규 자동차 담보 대출 취급액의 약 5% 이상의 고객이 친환경 자동차 금리 우대 혜택을 받을 것을 예상하고 있다.

페퍼저축은행의 '친환경 자동차 금리우대 프로그램'은 지난 해 4월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담보물로 전기차와 수소차를 신청했을 때 연 2~4%포인트, 하이브리드 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의 경우 연 1~2%포인트의 금리 인하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개인사업자가 녹색인증을 받은 주거 및 사업 목적 건축물을 담보물로 신청 시 연 1%포인트 금리 인하 혜택을 제공하는 '녹색건축물 금리우대 프로그램'을 전개하며, 환경 경영과 에너지 절감에 기여하고 있다.

또 친환경 차량, 친환경 에너지 등을 주요 사업 모델로 하는 기업 고객에게 170억 원의 대출을 실행하는 등 기업 금융 측면에서도 그린 파이낸싱을 강화하고 있다. 향후 관련 녹색 에너지와 저탄소 경제를 실천하는 친환경 기업에 꾸준히 대출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승진 페퍼저축은행 오토금융본부 본부장은 "녹색 경영은 기업의 필수 요소가 된 가운데, 이번 친환경 자동차 담보대출 신규 취급액이 100억을 돌파한 것은 고무적인 결과"라며 "페퍼저축은행은 앞으로도 다양한 녹색 금융 캠페인을 통해 금융권의 ESG 경영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페퍼저축은행은 ESG 경영 문화 강화를 위해 지난 2월 환경부가 실시한 탈 플라스틱 챌린지 '고고챌린지'에 참여했으며 페이퍼리스 업무 환경 구축, 신입사원 대상 텀블러 증정, 영업점 방문 고객에게 '페퍼 장바구니' 증정 등 일회용품 지양을 독려하며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이도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ohee19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