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유통가 소식(3일)] 한샘·롯데마트·원할머니보쌈족발·깨끗한나라

공유
0

[유통가 소식(3일)] 한샘·롯데마트·원할머니보쌈족발·깨끗한나라

한샘, 2021 상반기 신제품 출시…롯데마트·원할머니보쌈족발은 행사로 고객 몰이

center
한샘은 플렉스Z 책상 세트를 비롯해 상반기 신제품 20여 종을 선보였다. 사진=한샘
한샘, 부엌·인테리어 가구 신제품 출시

㈜한샘(이하 한샘)은 올해 상반기 봄‧여름 시즌을 위한 인테리어 가구‧부엌 가구 신제품 20여 종을 선보였다. 집을 꾸미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수요 증가에 맞춰 편의성과 기능성을 높이고, 소재와 디자인을 더욱 다양화한 점이 특징이다.

거실 가구 대표 제품으로는 ‘바흐 인피니모드2’ 소파, ‘유로 오슬로 세라믹’ 식탁이 있다. 침실 가구로는 무채색 계열의 ‘뉴트럴톤’ 침대와 ‘유로 부티크’ 침실 세트, ‘유로 스케치’ 붙박이장이 새로 왔다. 서재 가구로는 ‘플렉스Z(Plex Z)’ 책상 세트를, 부엌 신제품으로는 ‘유로 베일’을 만나볼 수 있다.

이들 상반기 신제품은 한샘디자인파크, 한샘인테리어 대리점, 한샘키친&바스 대리점 등 오프라인 매장에 차례로 전시될 예정이다.

김윤희 한샘 디자인본부 상무는 “‘공간으로서의 집’의 가치를 더욱 높이고 가정의 가능을 더욱 강화할 수 있는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경향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롯데마트, 참치삼치 연중 최저 가격에 판매

center
롯데마트는 오는 4일부터 10일까지 삼치와 참치를 연중 최저 가격에 선보인다. 사진=롯데마트


롯데마트는 ‘삼치-참치 데이(3월 7일)’를 맞아 4일부터 10일까지 삼치와 참치를 연중 최저 가격에 판매한다.

삼치-참치 데이는 해양부와 원양어업협회가 참치와 삼치의 소비 촉진을 위해 공동으로 지정한 날로, 올해로 16년째를 맞는다.

롯데마트는 이번 행사 기간 북방 참다랑어, 눈다랑어의 뱃살, 인기 횟감인 광어와 연어회로 구성한 ‘참치 뱃살&모둠회’를 시세 대비 25%가량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여기에 구이와 조림 구분 없이 먹기 좋은 삼치도 시세 대비 40%가량 저렴하게 살 수 있다. 고객이 가장 선호하는 마리당 750g 내외의 사이즈만 선별했으며, 약 40t 사전물량을 비축해 연중 최저가를 실현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용호 롯데마트 수산팀장은 “2020년 참치회 매출이 2019년 대비 24%가량 신장했다. 고품질의 참치회를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원할머니보쌈족발, 카카오톡 채널 추가 이벤트 진행

center
원할머니보쌈족발은 오는 31일까지 카카오톡 채널 연계 행사를 벌인다. 사진=원앤원


원할머니보쌈족발은 '카카오톡 채널 추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메신저 앱으로 소비자의 편의성을 더욱 높이고 원할머니보쌈족발을 응원하는 소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카카오톡 앱에서 원할머니보쌈족발 채널을 추가한 후 ‘이벤트 참여’를 눌러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면 자동 응모된다. 원할머니보쌈족발은 참여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거쳐 ‘에어팟 프로’(1명), ‘스타벅스 커피 쿠폰’(30명) 등 경품을 증정하다.

해당 이벤트는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며 당첨자는 4월 5일 발표된다.

원할머니보쌈족발 관계자는 “원할머니보쌈족발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하면 당첨 확률이 더욱 높아지니 많은 소비자들의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깨끗한나라 임직원, 코로나19 혈액 수급난 극복 위해 헌혈 동참

center
깨끗한나라 임직원들이 두 차례에 걸쳐 헌혈에 동참했다. 사진=깨끗한나라


깨끗한나라 임직원은 최근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헌혈’에 동참했다.

깨끗한나라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혈액 보유량이 적정 수준 이하로 떨어진 상황에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데 보탬이 되기 위해 지난달 24일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청주공장을 시작으로 지난 2일까지 두 차례에 걸쳐 헌혈을 진행했다.

헌혈은 서울남부혈액원, 충북혈액원으로부터 지원받은 헌혈버스 안에서 마스크 착용, 체온 측정, 손 소독 등 대한적십자사 직원들이 안내하는 철저한 방역수칙을 지키면서 이뤄졌다. 또 임직원 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간대별 제한된 인원을 대상으로 운영됐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일에 깨끗한나라 임직원의 노력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