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포스코청암재단, 올해 대학 입학예정자 포스코비전장학생 50명 선발

공유
0

포스코청암재단, 올해 대학 입학예정자 포스코비전장학생 50명 선발

2006년 첫 선발... 올해까지 누계 437명 지원
청암재단은 지역사회 장학제도를 통해 2524명에게 장학금 지원

center
포스코청암재단의 포스코비전장학 프로그램은 양극화 해소에 기여하기 위한 장학프로그램이다. 사진=포스코청암재단 홈페이지
포스코청암재단이 2021년(16기) 포스코비전장학생 50명을 선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선발 대상자는 포항·광양지역 학생으로 올바른 품성을 가지고 학업 의지가 분명한 올해 대학 입학 예정자다.

포스코비전장학생은 지난 1월 한달간 포스코청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공모했으며 재단은 장학사정관을 구성하여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최종 50명을 선발했다. 선발된 장학생들은 대학 재학기간 최대 8학기까지 연간 360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받는다.
포스코비전장학 프로그램은 인재양성과 교육기회 불균형 해소 차원에서 어려운 환경에 처한 학생들에게 균등한 교육기회를 제공해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실천하고 우리사회 가장 큰 문제인 양극화 해소에 기여하기 위한 장학프로그램이다.

검정고시를 거쳐 대학에 도전한 학교 밖 청소년들과 생활고 등으로 늦게 대학에 입학하는 만학도에게도 기회를 제공해왔으며 올해 16기 포스코비전장학생에는 형제가 10명 있는 다자녀가정 학생, 해외에서 태어나 한국으로 이주한 다문화가정 자녀 학생 등 다양한 배경의 학생들이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포스코청암재단은 2006년 포스코비전장학 프로그램을 시행한 이래 현재까지 총 437명의 장학생을 배출했다. 전신(前身)인 제철장학회 시절인 1989년부터 포항과 광양지역 고등학생 장학을 시행해 지역 대학교와 중학교, 체육 특기생 등으로 장학을 확대 운영해 왔으며 2005년 청암재단 출범 이후 포스코비전장학, 포스코샛별장학, 장애인 자녀 장학 등을 통해 모두 2524명에게 장학금을 지원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