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은행연합회, ESG·디지털 중심 조직개편 단행

공유
0

은행연합회, ESG·디지털 중심 조직개편 단행

center
은행연합회가 은행권에 확산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과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기 위한 조직을 신설했다. 사진=은행연합회
은행연합회가 시중은행 등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과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기 위한 조직을 신설했다.

은행연합회는 25일 변화하는 금융 환경에 대응하고 사원은행 업무를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현재 8부 2실 체제를 9부 3실 체제로 전환하고 ‘지속가능경영부’와 ‘법무지원부’를 신설했다. 지속가능경영부는 ESG 대응과 사회공헌활동, 금융교육 등을 담당한다. 법무지원부는 법률 현안 대응과 준법 지원, 회계·세무 업무 등을 맡게 된다.

또 새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령에 따라 은행 대출모집인의 등록·검사 업무를 전담하는 대출모집관리실도 신설했다. 기존 은행경영지원부는 폐지된다.

연합회는 이밖에도 급변하는 은행산업의 현안에 따라 애자일(agile) 조직을 도입해 조직 유연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부서 간 경계를 허물고 목표에 따라 구성된 팀에 권한과 책임을 위임하는 새로운 조직 형태를 뜻한다.

김광수 은행연합회장은 "이번 조직개편 및 인사를 통해 금융환경 변화에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하고, 법령대응 강화 및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 수행 등을 통해 은행산업 발전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도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ohee19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