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바람개비·에너지 키트 주는 신세계百 “봄 기운 받아가세요”

공유
0

바람개비·에너지 키트 주는 신세계百 “봄 기운 받아가세요”

매장·옥상정원에도 노란 바람개비 전시해 '봄' 연출…희망과 힐링 메시지 선사

center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26일부터 전 지점에서 바람개비를 나눠주는 행사를 연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다가오는 봄을 맞이해 고객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제공한다.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26일부터 ‘GOOD THINGS ARE COMING’이라는 주제로 전 지점에서 ‘생동감·에너지’를 전하는 바람개비를 나눠준다고 25일 밝혔다.

신세계백화점은 일상이 된 코로나19로 지친 고객들에게 희망찬 봄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바람개비는 아이들과 직접 집에서 만들 수 있도록 키트 형식으로 기획됐다. 금액과 관계없이 모든 구매 고객에게 증정하며, 소진 시 행사는 종료된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바람개비와 함께 고객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스티커를 전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Full of Hope’ ‘Cheer up’ 등 희망찬 문구의 스티커를 직접 제작해 일상 속 즐거움과 응원의 마음을 전달한다. 신세계가 제작한 스티커는 바람개비와 함께 받을 수 있다.

또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11층 S가든, 본점 1층 광장 등에는 봄의 생동감을 상징하는 노란색 바람개비가 전시돼 백화점을 찾는 고객들에게 힐링을 선사한다.

앞서 지난해 9월 강남점 S가든은 1000여 평의 공간을 핑크뮬리로 가득 채웠다. 지난해 11월에는 정원 곳곳에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자아내는 대형 트리와 미러볼, 별 조명으로 꾸몄다.

center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3월 5일부터 에너지 키트를 신세계 제휴카드 5만 원 이상 결제 고객에게 증정한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은 고객들의 면역력을 증진해줄 ‘신세계 바이어 추천 에너지 키트’(이하 에너지 키트)도 준비했다.

오는 3월 5일부터 신세계 제휴카드로 5만 원 이상 상품 구매 시 받을 수 있는 에너지 키트는 시코르 손 세정제, 생유산균 요구르트, 프로틴바, 강개상인 홍삼정 스틱, 젤리 등 9개의 상품을 포함한다. 여기에는 고객들이 평소에 많이 찾는 건강식품, 일상용품, 간식 등을 키트로 제공해 지친 일상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의도가 담겨 있다.

신세계백화점은 이와 더불어 고객들의 마음을 위로할 감성 마케팅도 마련했다.

봄을 맞아 백화점 매장 음악이 새롭게 바뀐다. 베토벤의 ‘바이올린 소나타 No.5’, 무소륵스키의 ‘미술 전람회’ 등 봄을 대표하는 대중적인 클래식 음악을 신세계백화점 매장과 앱에서 만날 수 있다.

봄을 기념하는 특별한 음료도 준비됐다. 신세계 VIP를 위한 멤버스바에서는 3월 한 달간 시즌 원두인 ‘Central African Blend’를 사용한 커피를 제공한다. 중앙아프리카의 두 나라 르완다와 우간다의 원두를 블렌딩 한 3월의 커피는 오렌지 꽃의 향기와 캐러멜의 풍미를 자랑한다.

이성환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상무는 “일상생활에 지친 고객들에게 봄의 생동감을 전달하기 위해 바람개비, 에너지 키트 등을 선물한다. 고객들의 삶에 활기를 불어넣고 안전한 쇼핑환경 제공에 총력을 다해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