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법인영업으로 억대 연봉" 허위 광고 업체 과징금

공유
0

"법인영업으로 억대 연봉" 허위 광고 업체 과징금

center

공정거래위원회는 22일 법인에 보험을 영업해 단기간에 고수익을 달성할 수 있다고 거짓 광고한 업체 등에 시정명령과 과징금 4000만 원을 부과하기로 했다.

공정위 조사 결과 개인사업자로 영업하다 2018년 폐업한 A 업체의 두 공동대표와 한국세일즈성공학협회, 케이에스에스에이는 네이버카페를 통해 보험 법인영업으로 단기간에 고수익을 달성할 수 있다고 거짓·과장 광고했다.

공정위는 이들이 "법인영업, 한 달 만에 억대 연봉 달성하는 방법" 등의 표현을 썼는데, 이는 중소기업에 컨설팅해주는 대가로 수수료를 받거나 보험 가입을 유도하는 영업방식일 뿐 특별한 비법으로 보기 어려운 만큼 거짓·과장 광고에 해당된다고 밝혔다.

이들은 또 민간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으면서도 "국가등록 정책금융지도사"라며 국가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는 것처럼 광고했다.

공정위는 A업체의 두 공동대표와 한국세일즈성공학협회를 고발하고 각각 과징금 2200만 원, 600만 원을 부과하고 시정명령을 내렸다.

케이에스에스에이는 시정명령과 과징금 1200만 원을 부과했다.

한편, 한국세일즈성공학협회는 "공정위가 제기한 위법 혐위를 인정할 수 없다"며 "행정소송을 제기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