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누가 뭐래도' 96회 과로 정민아, 실신…최웅x나혜미, 잠 못 이루는 밤

공유
0

[핫 예고] '누가 뭐래도' 96회 과로 정민아, 실신…최웅x나혜미, 잠 못 이루는 밤

center
22일 오후 방송되는 KBS 1TV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 96회에는 아리가 과로로 실신하는 가운데 강대로(최웅)와 보라(나혜미)는 고백 후 고민으로 잠 못드는 밤을 보낸다. 사진=KBS
22일 오후 방송되는 KBS 1TV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극본 고봉황, 연출 성준해) 96회에는 임신 중인 신아리(정민아 분)가 과로로 실신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날 강대로(최웅 분)는 보라(나혜미 분)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한다.

보라에게 사귀자고 제안했던 대로가 잠을 못 이루는 것을 보자 한재수(박철민 분)는 "나 때문에 그러는 거야?"라며 자책한다.

보라 또한 "너 혹시 대로한테 마음이 쓰이는 거야?"라는 이해심(도지원 분)의 말에 잠 못 이루는 밤을 보낸다.

한편, 아리는 무리하게 새벽까지 원고를 쓰고, 이를 본 준수(정헌 분)는 아리를 나무란다.

아침 식탁에서 노금숙(문희경 분)이 아리를 구박하자 나준수가 "어머니"라며 금숙의 입을 막고, 아리 또한 "꼭 이런 말씀 하셔야 돼요?"라며 반발한다.

금숙은 벼리(김하연 분)가 듣는 가운데 "내가 뭐 못 할 말 했니?"라며 변명한다.

이날 이지란(조미령 분)은 한재수, 벼리 모녀와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그런데 지란과 한재수가 벼리 스케이트를 태우는 모습을 김원태(서태화 분)가 몰래 영상으로 담아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이혼하자는 이지란에게 미행을 붙인 김원태는 심부름센터 직원에게 "내가 지시한 거 진행해. 실수 없게"라며 지란이 한재수와 같이 있는 모습을 몰래 영상으로 담아오라고 지시한 것.

나준수는 임신 중에 무리하는 아리에게 "왜 자꾸 무리를 해"라며 나무란다. 벼리도 피곤해 보이는 아리에게 "언니. 얼굴이 왜 이렇게 창백해"라며 걱정한다.

아리는 사무실에서 회의 도중 갑자기 실신해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아리가 태아를 잘 지켜내는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누가 뭐래도'는 평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