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B자산운용, ‘KB1코노미 펀드’ 명칭 바꾸고 마케팅도 강화

공유
0

KB자산운용, ‘KB1코노미 펀드’ 명칭 바꾸고 마케팅도 강화

책임운용 위해 고유자금 20억 원 투자

center
KB자산운용이 ‘KB1코노미펀드’의 펀드명칭을 ‘KB1코노미혁신트렌드펀드’로 변경해 본격적인 마케팅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사진=KB자산운용
KB자산운용이 ‘KB1코노미펀드’의 펀드명칭을 ‘KB1코노미혁신트렌드펀드’로 변경해 본격적인 마케팅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이 상품은 지난 2017년 출시한 상품이다.

KB1코노미펀드는 설정 이후 및 최근 1년~2년 간 성과가 벤치마크인 KOSPI 대비 우위를 보이고, 최근 1년 수익률은 48.08% 에 달할 정도로 성과가 탁월하다.

1인 가구 확대에 따른 핵심 성장기업에 투자했던 기존 운용전략을 기반으로 혁신트렌드 기업까지 투자대상을 넓히고, 책임운용을 위해 고유자금 20억원을 새로 투자한다.

이미 국내 1인 가구는 2019년 30%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고, 지난해 사망자수가 출생아 수보다 많아 처음으로 인구 ‘데드크로스’를 기록했다.

1인 가구 산업은 국내 주요 기업들이 주력하는 분야로 주도권 경쟁이 치열해 꾸준한 성장이 예상되는 분야다.

‘KB1코노미혁신트렌드펀드’는 1코노미 관련 기업 외에도 경제·산업 구조 변화의 핵심인 4차산업(로봇), ESG, IT테크, 엔터테인먼트, 미디어컨텐츠, 바이오 기업 등에도 투자할 예정이다.

KB자산운용 연금WM본부 하재진 상무는 “1인 가구는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도 대표적인 가족형태가 되었다”며, “1인 가구 수혜기업 외에도 산업의 트렌드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기업을 발굴해 대표펀드로 키우겠다 ”고 말했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