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다날, 투자주의종목 지정 ‘왜’…주가는 급등

공유
0

다날, 투자주의종목 지정 ‘왜’…주가는 급등

center
다날 주가는 22일 오전 9시 10분 현재 전거래일 대비 6.53% 오른 782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자료=한국거래소
다날 주가가 강세다. 자회사가 발행한 가상화폐의 가격이 급등하며 주가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다날 주가는 오전 9시 10분 현재 전거래일 대비 6.53% 오른 7820원에 거래되고 있다.

다날 주가는 종가기준으로 10일 4945원에서 19일 7350원으로 50% 넘게 올랐다.

한국거래소는 19일 장마감 이후 공시를 통해 다날에 대해 22일(1일간) 투자주의종목으로 지정되니 투자에 주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사유는 스팸관여과다종목으로 최근 5일 중 마지막 날을 포함해 한국인터넷진흥원에 신고된 영리 목적 광고성 정보의 최근 3일 평균신고건수가 최근 5일 또는 20일 평균신고건수 대비 3배 이상 증가하는 등 거래소의 규정에 충족하는 경우다.

다날 주가는 자회사인 다날핀테크가 발행한 '페인코인'의 급등하며 주가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

페이코인은 지난 16일 종가(198원) 대비 2000% 넘게 오른 4250원에 거래되기도 했다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다날은 사업부문은 커머스 부문, 컨텐츠부문, 게임부문, 기타 부문으로 구성됐다. 휴대폰 결제 서비스를 주요 사업으로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결제, 인증사업을 하고 있으며, 온/오프라인 휴대폰 결제를 비롯해 바코드결제 등의 사업을 진행중이다.

지난 3분기 누적기준으로 매출애액 1717억 원, 영업이익 121억 원을 기록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