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페라리, 서울 반포에 새 전시장·서비스센터 열어

공유
0

페라리, 서울 반포에 새 전시장·서비스센터 열어

차량 전시·판매부터 서비스까지 한 곳에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페라리 공식 수입·판매사 ㈜FMK는 15일 서울 서초구 반포대로에 차량 전시부터 판매, 서비스까지 한 번에 가능한 대규모 전시장을 열었다. 사진=FMK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서울 강남에 대규모 전시장을 새로 열었다.

페라리 공식 수입·판매사 ㈜FMK는 15일 서울 서초구 반포대로에 지상 2층, 지하 1층, 전체 면적 약 2000㎡(약 606평) 규모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열었다고 밝혔다.
서울 반포 전시장·서비스센터에는 차량 전시와 판매, 부품 교환 등 사후 서비스(AS)까지 한 곳에서 가능하다. 또한 1층과 2층에 각 4대씩 총 8대까지 차량을 전시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됐고 지하 1층에는 1100㎡(약 333평) 크기 서비스센터가 운영된다.

반포 전시장은 페라리의 새로운 회사 상징(CI)을 적용하고 고급스러우면서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차량과 브랜드 역사 관람뿐 아니라 안락한 공간에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김광철 FMK 대표는 "페라리 오너로서 차량을 소유하는 전 과정에서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수준 높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성상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