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리얼시승기] 폭스바겐 파사트 GT "정통 유럽파의 뛰어난 국내 적응력"

공유
0

[리얼시승기] 폭스바겐 파사트 GT "정통 유럽파의 뛰어난 국내 적응력"

center
폭스바겐 파사트 GT "정통 유럽파의 뛰어난 국내 적응력". 사진=글로벌모터즈


폭스바겐 코리아가 선보인 '파사트 GT'는 지난 1973년 첫 탄생을 알린 브랜드의 대표 세단 중 하나로 유럽 시장은 물론 전 세계전으로 3000만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린 명실상부한 베스트셀링 모델이다.

국내에는 지난 2005년 5세대 파사트를 선보였으며 2018년 파사트 GT 8세대에 이르기까지 총 3만6000대 이상의 누적 판매량을 기록한 모델이기도 하다.
이번 신형 파사트 GT는 유럽형 8세대 파사트 GT의 부분 변경 모델로 폭스바겐 모델 최초로 적용된 통합 운전자 보조시스템인 'IQ.드라이브'와 함께 지능형 라이트 시스템인 'IQ.라이트', 그리고 디지털 기술 혁신을 이뤄낸 최첨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IB3' 등이 탑재돼 진일보한 스마트 비즈니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시승 차량으로 제공된 신형 파사트 GT 프레스티지 모델은 2.0 TDI 엔진에 7단 DSG가 결합된 전륜 구동 모델로 최고출력 190마력(@3500~4000rpm)과 최대토크 40.8kg·m(@1900~3300rpm)의 다이내믹한 성능을 발휘한다.

국내에는 세 개 트림으로 출시됐으며 트림별로 가격은 프리미엄 모델 4433만5000원, 프레스티지 모델 4927만 원, 프레스티지 4모션 모델 5321만8000원(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3.5% 인하 적용)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글로벌모터즈가 신형 파사트 GT 프레스티지 모델을 직접 시승한 이번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현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hs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