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제7대 한국바이오협회장에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장

공유
0

제7대 한국바이오협회장에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장

지난 10년간 협회 회장직 수행한 서정선 회장은 27일 사임

center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장이 제7대 한국바이오협회 회장으로 내정됐다. 사진=삼성바이오에피스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장이 서정선 한국바이오협회 회장의 뒤를 이어 협회를 이끌게 된다.

한국바이오협회는 서 회장이 27일 제6대 회장직을 사임하며 차기 회장 후보로 고 사장이 내정됐다고 26일 밝혔다.
마크로젠 회장과 분당서울대병원 석좌교수를 겸임하고 있는 서 회장은 지난 10년간 협회 회장직을 수행해왔다. 2008년 11월 통합 바이오협회 초대 회장으로 취임해 2012년까지 4년간 1·2대 회장으로 재임한 후 2015년부터 6년 동안 4·5·6대 회장직을 맡았다.

서 회장이 최근 회장직 사임을 표명하면서 2019년 협회 부회장으로 선임되며 서 회장과 호흡을 맞춘 고 사장이 제7대 회장으로 내정됐다. 고 사장은 27일 오후까지 진행되는 이메일이나 우편을 이용한 서면 결의에서 회원 과반의 찬성을 얻으면 회장으로 선출된다.

고 사장은 미국 노스웨스턴대 분자유전학 박사 출신으로 미국 바이오업체 다이액스에서 개발 업무를 담당한 후 지난 2000년 삼성종합기술원으로 스카웃 돼 삼성그룹의 바이오의약품 연구개발(R&D)을 주도했다. 이후 2012년 삼성바이오에피스 부사장으로 선임됐으며 지난 2015년부터 대표이사 사장으로 재임 중이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