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뉴욕증시] 주요지수 선물 일제히 약세...다우지수 선물 0.05% 하락

공유
0

[뉴욕증시] 주요지수 선물 일제히 약세...다우지수 선물 0.05% 하락

center
다우지수 선물이 한국시간으로 26일 오전 8시 5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0.05%(15포인트) 하락한 3만853에 거래되고 있다. 자료=CME그룹
미국 주요지수 선물이 소폭 내림세로 출발했다.

다우지수 선물이 한국시간으로 26일 오전 8시 5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0.05%(15포인트) 하락한 3만853에 거래되고 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 선물은 0.05%(1.75포인트) 하락한 3846.75에 거래되고 있고, 나스닥 100 선물은 0.09%(11.75포인트)하락한 1만3463.75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25일(뉴욕 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 보다 36.98포인트(0.12%) 하락하며 3만960에 거래를 마감했다.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3.89포인트 (0.36%) 상승하며 3855.36에 거래를 마감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92.93포인트 (0.69%) 상승한 1만3635.99에 마감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5.84% 상승한 23.19를기록했다.

시가총액 상위 5대 종목은 일제히 상승 마감 했다.

center
시가총액 상위 5대 종목은 일제히 상승했다. 이들 5대 기업의 시가총액 합계는 전날보다 1252억 달러(138조 원) 증가한 7조9105억 달러(8721조 원)를 기록했다.

애플 주식은 전날보다 2.77% 상승한 142.92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시가총액은 2조4044억 달러(2651조 원)를 기록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주식은 전날보다 1.58% 상승한 229.53달러, 아마존 주식은 전날보다 0.05% 상승한 3294달러, 구글 알파벳 주식은 전날보다 0.09% 상승한 1894.28달러, 테슬라 주식은 전날보다 4.03% 상승한 880.8달러로 각각 장을 마감했다.

5대 기업의 시가총액 합계는 전날보다 1252억 달러(138조 원) 증가한 7조9105억 달러(8721조 원)를 기록했다.

■ 주요종목 마감현황 (단위 : USD)

애플(AAPL) 142.92 +3.85(2.77%), 마이크로소프트(MSFT) 229.53 +3.58(1.58%), 아마존(AMZN) 3294 +1.77(0.05%), 알파벳(GOOGL) 1894.28 +1.72(0.09%), 테슬라(TSLA) 880.8 +34.16(4.03%)

페이스북(FB) 278.01 +3.51(1.28%), 알리바바(BABA) 261.38 +2.76(1.07%), 버크셔해서웨이(BRK-A) 351900 +1280(0.37%), 비자카드(V) 200.98 -1.04(-0.51%), 마스터카드(MA) 329.19 +0.2(0.06%)

디즈니(DIS) 171.89 -0.89(-0.52%), 엔비디아(NVDA) 546.13 -2.37(-0.43%), 어도비(ADBE) 473.44 +1(0.21%), 넷플릭스(NFLX) 556.78 -8.39(-1.48%), 코카콜라(KO) 48.78 +0.29(0.6%)

AT&T(T) 29.11 +0.18(0.62%), 인텔(INTC) 55.44 -1.22(-2.15%), 엑손 모바일(XOM) 46.9 -0.53(-1.12%), 스타벅스(SBUX) 103.45 -0.46(-0.44%), 에이엠디(AMD) 94.13 +1.34(1.44%)

줌(ZM) 391.83 +8.43(2.2%), 몬트리올은행(BMO) 77 +0.33(0.43%), 모더나(MRNA) 147 +15.98(12.2%), 델타항공(DAL) 38.9 -1.1(-2.75%), 리봉고헬스(LVGO) 139.77 0(0%)

해즈브로(HAS) 95.83 -1.65(-1.69%), 노바벡스(NVAX) 131.46 +4.48(3.53%), 니콜라(NKLA) 20.74 +0.62(3.08%), 나녹스(NNOX) 66.32 +0.47(0.71%)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