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암웨이, 나눔제약·경상북도·영천시와 건기식 공동 연구개발

공유
0

한국암웨이, 나눔제약·경상북도·영천시와 건기식 공동 연구개발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해 경북 지역 농산물 활용한 제품 개발
해외 수출도 염두…"모범적인 민관 협업 성장 사례 만들 것"

center
한국암웨이가 지난 22일 경상북도청에서 나눔제약, 경상북도, 영천시와 함께 상생 협력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왼쪽부터), 배수정 한국암웨이 대표, 도기식 나눔제약 대표, 최기문 영천시장이 이날 협약식에 참석했다. 사진=한국암웨이
한국암웨이가 나눔제약, 경상북도, 영천시와 함께 건강기능식품 공동 연구개발을 추진한다.

한국암웨이는 지난 22일 경상북도 안동에 위치한 경상북도청에서 ‘상생 협력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당일 협약식에는 배수정 한국암웨이 대표이사, 도기식 나눔제약 대표이사,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경상북도의회‧영천시의회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한국암웨이는 이번 협약에 기초해 나눔제약과 건강기능식품 분야 공동 연구개발에 본격 착수한다. 올해 말까지 건강기능식품‧천연물소재식품 생산 시설을 경북에 건립하고,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제품 생산과 유통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미 혈당 솔루션, 수면 솔루션 분야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다고 회사 측은 말했다.
2004년 설립된 나눔제약은 국내 최고 수준의 한약재 포제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국 한의원에 친환경 유기농 국산 한약재를 공급한다. 최근 싱가포르 기업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하는 등 활발한 사업 확장을 벌이고 있다. 한국암웨이가 보유한 세계 1위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뉴트리라이트의 기술력‧경험치와 상호 시너지 효과가 날 것으로 이번 협약 관계자들은 기대하고 있다.

한국암웨이는 나눔제약과의 체계적인 협업을 위해 ‘뉴트리라이트 건강 & 웰니스 연구소’를 설립해 관련 연구를 전폭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생산 시설이 글로벌 암웨이 공급사 인증 프로그램을 획득할 수 있도록 품질 관리 비결 또한 단계적으로 전수한다.

경상북도와 영천시는 건강기능식품 소재 생산시설 건립, 농산물 사용과 유통에 필요한 정책적‧행정적 지원을 위해 협업한다. 지역 내 농식품 산업과의 연계와 더불어 최종 제품의 해외 진출 과정에도 적극 참여하며 지역 경제 활성화에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배수정 한국암웨이 대표는 “경상북도와 영천시가 지원하는 이번 협약에 거는 기대가 크다. 모범적인 민관 협업 동반 성장 사례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