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네이버, KT와 내비게이션 데이터 공유한다

공유
0

네이버, KT와 내비게이션 데이터 공유한다

center
네이버와 KT가 보다 정확한 교통 정보 예측을 위해 내비게이션 정보 공유 방안을 추진한다.

24일 업계 등에 따르면 네이버와 KT는 최근 내비게이션 서비스 이용자 이동 경로 데이터를 상호 제공하는 계약을 맺었다. ‘네이버지도’와 KT ‘원내비’간 데이터 상호 교환 방식이다. 데이터 공유는 내달 16일부터 진행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협력으로 네이버지도 내 내비게이션 ‘아틀란’을 운영하는 맵퍼스와 네이버의 기술 전문 자회사 ‘네이버랩스’도 이용자 이동 경로 정보도 공유한다.

이를 통해 네이버와 KT는 실시간 교통정보를 보다 자세하게 서비스한다는 계획이다. 데이터 공유로 내비게이션 예측은 한층 정확해 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네이버와 KT 서비스 결합은 아니다.

네이버 측은 서비스 결합은 아니며 각기 서비스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민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c07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