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이투자증권, 코로나19 퇴치기금 2억 여원 기부…자산관리(WM)수익 1% 적립

공유
0

하이투자증권, 코로나19 퇴치기금 2억 여원 기부…자산관리(WM)수익 1% 적립

center
왼쪽부터 김경규 하이투자증권 대표, 송필호 전국재해구호협회장이 19일 협회 본사에서 코로나19 퇴치 기금 전달식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하이투자증권
하이투자증권(대표이사 김경규)은 코로나19의 조기 종식을 기원하며 조성한 ‘코로나19 퇴치 기금’ 2억여 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기금은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여파로 폭락한 국내 증시가 대폭 반등하는 과정에서 개인투자자의 자금 유입과 높은 관심으로 회사 자산관리(WM)사업의 위탁매매(브로커리지) 수익이 향상되자 이를 사회에 다시 환원하자는 김경규 대표의 아이디어에서 출발해 조성됐다.
이에 하이투자증권은 지난해 9월부터 연말까지 발생하는 WM사업 내 위탁매매순수익의 1%를 기금으로 적립하기로 하고 그 결과 총 2억1400만 원을 마련했다.

김 대표와 박춘호 WM사업본부장은 19일 법정구호단체인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방문해 해당 기금 전액을 코로나19로 생계에 곤란을 겪는 저소득가정, 노인, 장애인 등 재난취약계층의 지원을 요청하며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서 김 대표는 “코로나 방역의 장기화로 이어진 사회고통을 분담하고자 자발환원을 실현하게 됐다”면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우수기업으로 평가받는 DGB금융그룹의 일원으로서 하이투자증권은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상생경영과 사회적 책임을 지속하는 기업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