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올리브 유니온, CES 2021서 '올리브 프로' 첫 공개

공유
0

올리브 유니온, CES 2021서 '올리브 프로' 첫 공개

미국 대형 유통업체와 공급 계약 체결로 미국 진출 청신호

center
올리브 유니온 '올리브 프로'
올리브 유니온이 11일(미국 현지시간) 세계 최대 가전 IT 전시회 'CES 2021' 컨퍼런스를 통해 보청기와 블루투스 이어폰을 하나로 구현한 '올리브 프로'를 공개했다.

올리브 프로는 미국 FDA에 등록된 보청기임에도 가격은 10분의 1에 불과해 업계에는 긴장감을, 난청인들에게는 희소식이 되고 있다.

HD스피커와 양방향 밸런스드 아마추어 드라이버를 탑재해 가청영역 99.8%의 소리를 깨끗하고 선명하게 전달하면서 노이즈 없이 음성을 증폭한다.

또한 개인 청력 바탕의 음악 EQ설정으로 이제까지 존재하지 않았던 차원이 다른 음악 청취가 가능하다.
한편, 올리브 유니온은 포춘지(Fortune) 선정 200대 기업인 SYNNEX의 New Age Electronics과 유통 공급계약을 체결해 미국 진출에 박차를 가했다.

송명근 올리브 유니온 대표는 "올리브 프로는 최첨단 기술과 현대적인 디자인이 접목돼 HD 오디오로 선명한 사운드와 음성을 구현하는 올리브 유니온의 야심작이다"며 "New Age Electronics이 가진 미국 유통채널에 대한 전문성과 명성은 모두를 위한 소리를 전하는 올리브 프로가 보청기의 사회·경제적 장벽을 제거하는데 많은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올리브 유니온은 전통적 보청기의 사회·경제적 장벽을 없애고 모두를 위한 소리를 전한다는 목표로 2016년에 설립된 소셜벤처다.

올리브 유니온 관계자는 "대내외적으로 최고 야심작으로 손꼽히고 있는 올리브 프로는 올 상반기 글로벌 런칭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예상대로 출시될 경우 올리브 프로는 세계 첫 TWS 블루투스 이어폰&스마트 보청기가 될 전망이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