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누가 뭐래도' 68회 최웅, 나혜미에 직진…정헌, 부도 타개 고군분투

공유
0

[핫 예고] '누가 뭐래도' 68회 최웅, 나혜미에 직진…정헌, 부도 타개 고군분투

center
13일 오후 방송되는 KBS 1TV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 68회에는 강대로(최웅)가 취객에게 당하는 보라)나혜미)를 구한뒤 직진하는 상남자 면모를 보인다. 사진=KBS 1TV 누가 뭐래도 예고 영상 캡처
13일 오후 방송되는 KBS 1TV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극본 고봉황, 연출 성준해) 68회에는 취객에게 추행당하는 보라(나혜미 분)를 발견한 강대로(최웅 분)는 그냥 가라는 보라에게 직진하는 가운데, 나준수(정헌 분)는 부도를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보라가 그냥 두고 가라고 하자 대로는 나" 못가요. 아니 안 가요"라며 같이 있겠다고 밝힌다. 대로의 듬직한 모습에 보라는 당황한다.

이후 대로는 식당으로 가서 보라를 토닥토닥 위로한다. 대로가 "보라씨 많이 속상했겠어요"라고 하자 보라는 "속으로 나보다 아리가 더 안쓰러웠던 거예요"라고 말한다.

그 시각 보라 엄마 이해심(도지원 분)은 남편 신중한(김유석 분)에게 "시간이 지나면 마음이 가라앉을 거라고 생각해"라며 보라를 걱정한다.

한편, 나준수는 엄선한(이슬아 분)과 결혼 거부로 불똥이 튄 회사의 부도를 막기 위해 투자처를 찾아 고군분투한다.

또 준수는 아리(정민아 분)에게 "보라가 회사에 사표내고 사라졌대"라고 전해준다.

이날 악덕사채업자 마청구(김결 분)은는 못난이도시락 공장을 찾아가 한억심(한재수, 박철민 분)을 압박한다. 억심이 "여기가 어디라고 와"라고 하자 마청구는 "나 강사장 보러왔는데"라며 이중으로 억심을 협박한다.

앞서 김원태(서태화 분)는 회장 승진 욕심에 마청구에게 한재수 의붓아들 강대로를 압박해 못난이도시락을 자기에게 넘기게 하라고 조건을 내걸었다.

신중한은 나준수를 찾아가 "자네하고 아리 결혼 너무 섣불리 생각한 것 같아"라며 다시 한 번 고려해보라고 조언한다.

자금난에 시달리는 나승진(김승옥 분)은 나프로덕션에서 갑자기 가슴을 쥐며 쓰러져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나준수와 아리가 현실 문제를 딛고 결혼으로 이어지는 지 관심을 끌고 있는 '누가 뭐래도'는 평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