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리얼시승기]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3기통인데 잘 나가"

공유
0

[리얼시승기]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3기통인데 잘 나가"

center
쉐보레를 대표하는 소형 SUV 트레일블레이저 "직접 한번 타봤습니다!". 사진=글로벌모터즈
이색적인 광고로 이목을 끌었던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상품성을 높여 돌아왔다.

한국지엠은 지난 21일 가격 인상을 최소화하면서 기본 사양을 보강한 2022년형 트레일블레이저의 사전계약을 시작했다.

가장 큰 변화는 트림(등급)을 올리거나 선택사양을 추가해야 했던 1.35리터 E-터보 엔진을 전 트림에 기본 적용된 점이다.
1.35 E-터보 엔진은 배기량이 1341cc이고 실린더 개수가 3개인 3기통이다. 3기통 엔진은 배기량 1000cc 미만 경차에 탑재되는 게 일반적이다. 그러나 길이(전장)가 4.4m 넘는 트레일블레이저는 3기통 엔진을 달았다.

제원상 최고출력 156마력을 5600rpm에서 내고 최대토크 24.1kg·m를 1600~5000rpm에서 발휘한다.

개별소비세 3.5% 기준 2022년형 트레일블레이저의 트림별 가격은 ▲LS 1959만 원 ▲LT 2263만 원 ▲프리미어 2445만 원 ▲액티브 2602만 원 ▲RS 2646만 원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글로벌모터즈의 이번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현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hs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