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기업이 ‘구조조정’ 더 했다…“내년에도 계속될 것”

공유
0

대기업이 ‘구조조정’ 더 했다…“내년에도 계속될 것”

center
자료=인크루트

대기업이 ‘구조조정’을 한 비율이 중소기업보다 더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14일 711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24.7%의 기업이 올해 구조조정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기업은 46.2%가 구조조정을 단행했고 중견기업 27.7%, 중소기업 22.9% 순으로 집계됐다.

업종별로는 여행·숙박·항공업종이 35.3%로 가장 많았고 제조업 34.6%, 식음료·외식 29.8%, 기계·금속·조선 29.5% 등으로 조사됐다.

구조조정 시기도 ‘상시’라는 응답이 27.5%나 됐다.

‘2분기’ 24%, ‘3분기’ 19.3%, ‘4분기’ 18.1% 등으로 나타났다.

구조조정 이유는 ‘코로나19 경영난’이 37.2%로 가장 많았고 ‘조직 재정비’ 21.2%, ‘대표․경영진 재량으로 알 수 없음’ 16.4%, ‘희망퇴직’ 14% 등으로 나타났다.

올해 감원 규모가 작년과 비교해 ‘많았다’는 응답이 66.5%에 달한 반면 ‘같았다’는 21.8%, ‘적었다’는 응답은 11.8%에 그쳤다.

내년 구조조정 계획이 28.8%로 올해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 감원 한파가 올해로 그치지 않을 것으로 전망됐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