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한국산 샤인 머스켓에 반한 중국대륙...aT, SG인터내셔널과 손잡고 현지 판촉행사

공유
2

[글로벌-Biz 24] 한국산 샤인 머스켓에 반한 중국대륙...aT, SG인터내셔널과 손잡고 현지 판촉행사

작년 경북 상주 샤인 머스켓 첫 소개 인기 급증...광저우 올레마켓 28개 매장서 시식행사
SG인터내셔널, 中선전농산물공사와 합작 브랜드 '유니바인' 투자 5년간 1200톤 수출 계약

center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지난 22일 중국 광저우 올레마켓 등 28개 매장에서 경북 상주에 생산하고, 수출업체 SG인터내셔널이 공급한 '한국산 샤인 머스켓'의 판촉 행사를 가졌다. 행사 관계자들이 기념식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프레시플라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농수산수출업체 SG인터내셔널이 중국 유명 식품매장에서 한국산 고품질 샤인 머스켓의 시식행사를 열어 중국인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수출 확대의 길을 활짝 열었다.

28일 네덜란드의 글로벌 식품유통 전문 뉴스 '프레시플라자(Fresh Plaza)' 아시아판에 따르면, aT는 최근 중국 광저우(廣州) 올레마켓 등 28개 매장에서 한국산 샤인 머스켓 판촉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aT를 비롯해 올레 슈퍼마켓, 선전(深圳) 이국농산물유한공사가 공동으로 주최했다. 행사기간 동안 포도 애호가들은 갓 출시한 유니바인 샤인 머스캣을 시식하면서 이 포도를 사용해 전문 요리사가 준비한 다양한 음료와 디저트를 체험했다.
유니바인은 중국 선전이국농산물유한공사와 한국 농산물수출업체 SG인터내셔널이 만든 합작 브랜드이다. 지난해 8월 양측은 약 2억 위안을 투자 계약을 맺은 바 있다.

이 합작계약에 따르면, 앞으로 5년 동안 SG인터내셔널은 약 1200톤의 샤인 머스켓을 중국에 수출할 예정이다. 수출된 샤인 머스켓은 광저우·심천뿐 아니라 베이징·상하이 등 주요도시의 소매 거점에 공급돼 현지 유통체인인 올레마켓을 통해 중국 소비자들과 만나게 된다.

유니바인 브랜드로 판매되는 샤인 머스캣은 경북 상주에서 매년 8월부터 다음해 1월까지 생산 출하되는데, 11월은 생산과 수출의 성수기에 해당한다. 제품의 포장은 포도 생산과 포장 분야에서 20년 이상의 노하우를 보유한 SG인터내셔널의 콜드체인 시스템으로 중국에 직접 운송된다.

aT와 SG인터내셔널에 따르면, 유니바인 브랜드의 샤인 머스켓은 생생한 색감, 단단한 과육, 독특한 향으로 중국 소비자들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1년 전 중국 올레마켓에 첫 소개된 이후 단맛과 우수한 품질로 중국 소비자들의 찬사를 받은 만큼 앞으로 한국산 샤인 머스켓의 중국 수출량이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