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구은행, 플로우 개발사 마드라스체크와 협업툴 구축 계약

공유
0

대구은행, 플로우 개발사 마드라스체크와 협업툴 구축 계약

center
DGB금융그룹 사옥. 사진=DGB금융그룹
대구은행(DGB금융그룹)이 협업툴 플로우 개발사 마드라스체크와 제1금융권 최초로 협업툴 구축 계약을 했다고 26일 밝혔다.

대구은행은 먼저 IT부문을 중심으로 협업툴을 사용한다. 은행의 크고 작은 IT 프로젝트와 유지운영의 효율적인 협업을 위해서 플로우를 도입했다. 내부직원은 물론 협력사와의 그룹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통한 업무생산성 향상이 그 목적이다.

IT서비스의 품질을 높여서 궁극적으로는 대고객 서비스 만족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가속화되는 디지털금융 환경에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함으로 분석된다.
플로우는 업무관리 협업툴로 업무용 메신저, 할일관리, 파일공유, 일정공유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구은행은 금융권의 망분리된 내부 업무 환경에서도 원활한 협업을 하기 위해 사내 서버에 설치해서 사용 가능한 협업툴을 검토해왔다. 그 결과 플로우가 가장 편리한 UI/UX를 제공하고 있었으며 시스템 연계 확장성 부분에서도 계정 연동, 조직도 연동, IT관리시스템 연동 등 다양한 연계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플로우를 낙점했다.

협력사와의 유기적인 협업은 피할 수 없는 트렌드기 때문에 플로우의 협력사 협업 기능도 높게 평가했다.

대구은행의 IT본부 관계자는 "현장 부서의 업무 환경까지 고려한 DGB 플로우의 도입을 통해 실시간 업무 공유와 업무용 SNS 제공 등 원활한 협업을 위한 소통 도구로 자리 잡길 기대한다"며 "코로나 사태로 인한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의 필요성이 부각되면서 사내뿐만 아니라 협력사까지 포함한 협업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도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ohee19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