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비밀의 남자' 51회 이채영, 친아들 서우진에 눈빛 돌변

공유
0

[핫 예고] '비밀의 남자' 51회 이채영, 친아들 서우진에 눈빛 돌변

center
26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 51회에는 유정(엄현경) 집을 찾은 유라(이채영)가 친아들 민우(동호, 서우진) 존재를 알게 되는 가운데, 차서준(이시강)은 한유라와 이혼하기 위해 청담여사를 찾는 모습이 그려진다. 사진=KBS 2TV '비밀의 남자' 51회 예고 영상 캡처
26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극본 이정대, 연출 신창석) 51회에서 한유라(이채영 분)가 친아들 민우(현재 이름 동호, 서우진 분)의 존재를 알고 눈빛이 변하는 가운데, 차서준(이시강 분)은 유라와 이혼을 하기 위해 유라의 유책사유에 대해 고심한다.

극 초반 한유라는 한유정(엄현경 분)과 바람났다고 서준을 몰아붙인다.

유라는 이혼서류를 들고온 서준에게 "한유정이랑 바람나서 이 결혼을 파탄내고 있다는 걸 모르겠어?"라고 질책한다.

서준이 이혼서류를 건네자 유라는 "그만 둬야 될 건 내가 아니라 당신이라고"라며 이혼서류를 찢어버린다.

이후 유라는 본가를 찾아가 유정의 머리채를 쥐어 뜯으며 서준과 헤어지라고 패악질을 벌인다.

유정은 "또다시 이런 문제로 찾아오지 마. 그땐 나도 가만 안 있을 거야"라고 유라에게 쏘아붙인다.

유라가 "니까짓 게 가만 안 있으면 어쩔건데"라고 하자 유정은 "궁금하면 한 번 해보든가"라며 유라를 도발한다.

이후 유라는 자신의 아들 민우(동호)를 유정이 키우고 있는 것을 보고 눈빛이 돌변해 긴장감을 자아낸다.

유라와 여숙자(김은수 분)는 서준과 아무사이가 아니라는 유정의 항변에도 서준을 다시 만나지 말라며 회사를 그만두라고 한다.

유라만 편애하는 여숙자는 유라가 가고난 뒤 유정을 몰아붙인다. 유정 방에 들어간 숙자는 "불쌍한 니 언니 행복을 빌어주지는 못할 망정"이라는 막말을 하며 유정에게 손찌검을 한다.

이에 한유명(장태훈 분)이 들어와 엄마 여숙자를 뜯어말리고 한대철(최재성 분)이 숙자와 유정 사이를 중개를 하려하지만 역부족이다.

한편, 차서준은 한유라 문제로 유민혁(이태풍, 강은탁 분)에게 조언을 구한다. 서준은 "유라가 스스로 떨어져 나가기를 기다렸는데"라며 답답한 속내를 밝힌다.

이에 민혁은 서준에게 결혼 중개인 청담여사를 찾아가 유라의 유책사유를 찾아보라고 권한다.

청담여사를 호출한 서준은 "그때 받으신 한유라씨 프로필을 지금도 갖고 계십니까?"라며 유라의 프로필을 달라고 부탁한다.

말미에 서준의 회사를 찾은 유라는 유정의 책상을 뒤지다가 민혁과 딱 마주친다. 민혁은 "한유라씨 지금 뭐 합니까?"라고 유라를 제지해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전 국민이 하루하루 불안감을 안고 살고 있는 코로나 시국에 '실감나는 악연 연기'라는 이름으로 가족들이 다 모인 초저녁 시간대에 여배우의 악에 받친 감정선을 제지하지 못하고 그대로 내보내는 제작진의 의도는 무엇인지, 시청자들에게 불편함 감내를 요구하는 '비밀의 남자'는 평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