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전KDN, 정부혁신박람회서 'AR 기반 지하시설물 관리 솔루션' 선보여

공유
0

한전KDN, 정부혁신박람회서 'AR 기반 지하시설물 관리 솔루션' 선보여

"증강현실(AR)과 위치정보 활용한 지하시설물 안전관리 솔루션으로 국민 안전생활에 기여"

center
2020 정부혁신박람회 홍보 포스터. 사진=뉴시스
한전KDN이 증강현실(AR)과 위치정보기술을 기반으로 한 지하시설물 관리 솔루션을 선보인다.

한전KDN은 24일 온라인으로 개막하는 '2020 정부혁신박람회'에 참가해 이러한 기술을 선보인다고 이날 밝혔다.

'2020 정부혁신박람회'는 정부혁신 성과를 국민에게 널리 알리기 위한 목적으로 개최되는 행사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24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열린다.
박람회는 사회적가치, 디지털서비스, 참여와 협력, 지역혁신 등 4가지 주제로 구성됐으며 한전KDN은 디지털서비스 분야에 '증강현실(AR)과 위치정보를 활용한 지하시설물 안전관리 솔루션'을 출품했다.

한전KDN이 출품한 혁신사례는 AR과 자체개발 위성항법시스템(GNSS)을 적용한 솔루션으로, 도로 밑에 매장된 지하시설물의 설비정보를 전력설비 빅데이터와 실시간으로 연계해 작업자가 소지한 태블릿이나 스마트폰과 같은 디지털기기에 표시하는 시스템이다. 이를 통해 일상 예방점검과 안전사고 발생시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이 가능하며 국민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을 제공할 수 있다.

한전KDN은 올해 이 솔루션을 한전 지중송전현장 전력설비와 차세대 모바일 전력관리시스템에 적용했으며, 발전소 관내 지하시설물관리에도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의 지하시설물관리 기초 컨설팅 자료로 활용함과 동시에 여러 지방자치단체로의 사용 확대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있다.

한전KDN 관계자는 "앞으로 전력분야에서 더 나아가 상·하수도, 통신, 난방, 가스 등 제반 지하시설물 관리에도 확대 적용할 방침이며, 지속적인 디지털 기술혁신으로 국민 안전생활 유지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