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카카오페이·카카오페이증권, 비상금∙여윳돈 관리하는 ‘미니금고’ 출시

공유
0

카카오페이·카카오페이증권, 비상금∙여윳돈 관리하는 ‘미니금고’ 출시

center
카카오페이와 카카오페이증권이 당장 쓰지 않을 비상금이나 여윳돈을 잠시 보관하고 관리할 수 있는 ‘미니금고’ 서비스를 10일 출시했다. 사진=카카오페이


"비상금∙여윳돈을 잘 보관하고 싶다면?”

카카오페이와 카카오페이증권이 당장 쓰지 않을 비상금이나 여윳돈을 잠시 보관하고 관리할 수 있는 ‘미니금고’ 서비스를 10일 출시했다.

‘미니금고’는 당장 사용하지 않을 비상금이나 여윳돈을 별도 계좌로 분리해서 보관할 수 있는 서비스다.

결제∙송금∙투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수시로 지출하게 되는 비용과 달리, 아직 뚜렷한 목적은 없으나 곧 사용해야 할 수 있는 예비자금을 별도로 보관할 수 있어 더욱 효율적인 자산관리가 가능해진다는 점이 특징이다.

‘미니금고’를 신청하면 충전한 카카오페이머니가 자동 이체되는 카카오페이증권 계좌에 ‘미니금고’라는 연결계좌가 생성되며, 원하는 금액만큼 설정해 보관할 수 있다.
‘미니금고’에 보관된 돈은 필요할 때 언제든지 쉽게 입∙출금 할 수 있으며, 하루만 보관해도 카카오페이증권이 지급하는 연 0.6%의 예탁금 이용료를 일주일 단위로 받을 수 있다.

기본 500만 원까지 보관 가능하며, 최대 1천만 원까지 한도 증액도 가능하다.

‘미니금고’는 카카오톡 내 카카오페이 홈 화면, 또는 카카오페이앱 ‘자산관리’ 서비스 탭에서 신청할 수 있다.

‘미니금고’ 출시를 기념해 ‘미니금고’를 개설한 후 11월 말까지 유지하고 있는 사용자를 대상으로 5명을 추첨해 비상금 500만 원을 지급한다.

개설 후 프로모션에 자동 응모되며, 당첨 결과는 프로모션 종료 후 개별 안내될 예정이다.

여기에 매주 지급되는 혜택을 최대 7배까지 높일 수 있는 주사위 던지기 이벤트도 ‘미니금고’ 출시 시점부터 12주간 진행된다.

‘미니금고’를 개설하면 매주 예탁금 이용료가 지급될 때 주사위를 함께 받게 되며, 주사위를 던져 나오는 숫자의 배수만큼 카카오페이포인트가 별도로 지급된다.

예를 들어, 주사위 숫자가 ‘7’이면 ‘미니금고’ 잔액의 연 0.6%와 함께 7배에 해당하는 카카오페이포인트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주사위는 ‘1’, ‘3’, ‘5’, ‘7’, ‘다시’, ‘꽝’으로 구성된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