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아모레 서경배 회장 장녀 민정씨 19일 보광창투 장남과 결혼

공유
0

아모레 서경배 회장 장녀 민정씨 19일 보광창투 장남과 결혼

center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의 장녀 서민정 씨. 사진=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서경배 회장의 큰딸 서민정(29)씨와 홍석준 보광창업투자 회장의 장남 홍정환(35)씨가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오는 19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이 결혼식은 서울 신라호텔에서 친인척 초대 없이 양가 직계가족과 친구들만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 6월 27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약혼식 때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부인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홍석현 전 중앙일보 회장의 장남인 홍정도 중앙일보 발행인, 홍석조 BGF그룹 회장, 홍석규 보광그룹 회장 등이 참석했다.

아모레퍼시픽 측은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되며 양가 부모와 직계 가족, 신랑신부 지인만 참석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서 씨는 현재는 아모레퍼시픽그룹 지분 2.93%(보통주 기준)를 보유했으며 서 회장에 이어 2대 주주다. 비상장 계열사인 이니스프리와 에뛰드, 에스쁘아 등의 지분도 각각 18.18%, 19.5%, 19.52%를 보유하고 있다. 재벌닷컴에 따르면 서 씨는 지난해 30세 이하 '주식부자' 1위로 꼽혔다.

그는 미국 코넬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글로벌 컨설팅 회사 베인앤컴퍼니에서 일했다. 2017년 아모레퍼시픽에 경력사원으로 입사해 일하다 중국에서 경영학석사 과정을 마쳤다. 지난해 10월 아모레퍼시픽에 재입사한 서씨는 현재 아모레퍼시픽 뷰티영업전략팀 과장으로 일하고 있다.


장원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tru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