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일본 스시 체인 쿠라 스시, 코로나 전염병 대응한 비접촉 서비스 시작

공유
0

[글로벌-Biz 24] 일본 스시 체인 쿠라 스시, 코로나 전염병 대응한 비접촉 서비스 시작

center
일본의 컨베이어 벨트 초밥 체인점 쿠라 스시가 코로나 감염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고객이 직원과 대면하지 않고 식사할 수 있는 비접촉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사진=교도뉴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유행의 끝이 보이지 않는 가운데, 일본의 컨베이어 벨트 초밥 체인점 쿠라 스시가 감염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고객이 직원과 대면하지 않고 식사할 수 있는 비접촉식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교도뉴스가 18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쿠라 스시는 도쿄 이케부쿠로에 소재한 두개의 식당 중 한 곳에서 손가락 움직임을 감지하는 센서가 장착된 터치리스 장치를 설치해 고객들이 화면을 두드리지 않고도 선택할 수 있는 새로운 셀프 체크아웃 기계를 공개했다.

쿠라 스시는 오사카 현의 한 점포에서도 이와 유사한 제도를 도입했다.

오사카에 본사를 둔 크라 스시는 대유행 이전, 지폐를 계산하기 위해 빈 판을 세는 컴퓨터 시스템을 등 운영의 자동화를 꾀했지만 고객들은 비용을 직접 지불해야 했다.

쿠라 스시는 도쿄와 오사카를 시작으로 2021년 말까지 일본 전역의 460여개 점포에 터치리스 계산기를 장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객들은 신용카드로 결제할 때 보안을 위해 코드를 입력하도록 요구한다.

쿠라 스시는 향후 코로나 바이러스가 일정 기간 생존할 수 있는 스크린을 고객이 만질 필요가 없도록 국내 인기 초밥 먹거리 문화의 완전한 변신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다른 회사들도 전염병이 계속됨에 따라 인간의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무접촉 기술을 채택하기 시작했다.

일본항공은 지난 8월 도쿄 하네다공항에서 승객이 스크린을 만질 필요가 없는 셀프 체크인 기계 2대를 시험하기 시작했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