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래에셋대우, 월드클래스기업협회와 상호협력·동반성장 업무협약

공유
0

미래에셋대우, 월드클래스기업협회와 상호협력·동반성장 업무협약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미래에셋대우 임원이 8일 사단법인 월드클래스기업협회와 상호 협력과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 양해각서를 체결한 뒤 기념쵤영을 하고 있다. 사진은 왼쪽부터 미래에셋대우 법인RM본부 양희철 본부장, 미래에셋대우 VIP솔루션본부 김기환 본부장, 미래에셋대우 법인RM센터 이남곤 센터장, 미래에셋대우 법인솔루션부문 남기원 대표, 미래에셋대우 대표이사 최현만 수석부회장.
미래에셋대우는 포시즌스호텔 서울에서 사단법인 월드클래스기업협회와 상호 협력과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월드클래스기업협회는 정부의 월드클래스(World Class) 300 프로젝트에 의해 기술력과 연구개발(R&D) 능력, 성장 잠재력 등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중소, 중견 기업에 대한 성장 패키지를 집중 지원해 월드클래스(World Class)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선정된 300여개 기업의 모임이다.

이번 협약식은 오석송 월드클래스기업협회장과 미래에셋대우 최현만 수석부회장을 비롯한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협약식 후에는 참석자들이 월드클래스기업협회와 미래에셋대우의 동반성장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미래에셋대우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월드클래스기업협회 소속 300여개 기업들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필요한 금융 솔루션 뿐만 아니라 법인, 개인 등에 대한 연금, 재무 등의 자산관리(WM)컨설팅과 가업승계, 증자, 인수합병(M&A), 기업공개(IPO) 등의 투자은행(IB)서비스까지 수준 높은 금융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정기별로 협회와 회원사의 다양한 모임에 금융시장과 산업현장의 이슈를 시의적절하게 전달할 수 있는 전문 강사 지원 등도 함께 제공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미래에셋대우의 전문가들이 직접 회원사에 수준 높은 금융콘텐츠를 지원하는 네트워크를 구성해 중소, 중견기업의 경영과 자산운용에 실질도움을 제공함으로써 회원사의 질적, 양적 성장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석부회장은 “장기화 되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기업 생태와 금융시장의 변화가 가속하는 과정에서 지속가능 경영에 대한 CEO의 고민이 커지고 있다”며 “미래에셋대우의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를 활용한 다양한 금융솔루션과 중견, 강소기업 협업 비즈니스 모델인 파트너스 클럽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하고 동반 성장의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