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美 CDC, 코로나19 공기로 감염 가능성 인정 후 번복… ‘실수였다’

공유
0

[글로벌-Biz 24] 美 CDC, 코로나19 공기로 감염 가능성 인정 후 번복… ‘실수였다’

최근 권고문 변경 후 나흘 만에 삭제

center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코로나19가 공기로 감염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인정했다 번복하는 실수를 저질렀다.

미국 매체 블런트 포스 트루스(blunt force truth)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CDC는 최근 홈페이지에 게재한 코로나19 관련 권고문을 개정했다.

개정의 핵심은 코로나 바이러스의 공기 감염 가능성을 인정하는 문구였다. CDC는 권고문에서 "코로나19 감염자가 기침이나 재채기를 하거나 숨을 쉴 때 나오는 바람과 에어로졸(기체 속에 액체나 고체 상태의 미세한 입자가 분산된 상태) 등이 공기 중에 떠돌다가 다른 사람이 이를 들이마시면 감염될 위험이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CDC는 이런 작은 이자가 6피트(1.8m) 이상 퍼진다며 이와 관련한 증거와 사례가 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CDC는 이 사실 게재가 실수라며 권고문을 나흘 만에 삭제했다. 기존 권고문 변경을 진행하면서 실수로 이 내용이 올라갔다고 해명하며 업데이트 절차가 완료되면 권고문을 다시 올리겠다고 밝혔다.

우리나라의 경우는 현재 질병관리청이 코로나19 공기 전파 가능성의 추가 연구를 하고 있으며 기존 방역 수칙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