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여전사 상반기 순이익 1조3306억 원...전년 동기 대비 22.2% 증가

공유
0

여전사 상반기 순이익 1조3306억 원...전년 동기 대비 22.2% 증가

center
여신전문금융회사 순이익 현황. 표=금융감독원
신용카드사를 제외한 여신전문금융회사(여전사)의 올해 상반기 순이익이 20% 이상 증가했다.

금융감독원이 28일 발표한 '2020년 상반기 여전사 영업실적(잠정)'에 따르면 여전사 110개사의 당기순이익은 1조3306억 원으로 전년 동기(1조894억 원) 대비 2412억 원(22.2%) 늘었다.

이 기간 할부, 리스, 신기술사업 등 고유업무 순이익은 321억 원(2.3%) 감소했으나 이자수익이 866억 원(3.1%) 증가했다. 대손비용이 전년 동기 대비 1638억 원(19.7%) 줄면서 순이익이 늘었다.

올해 6월말 기준 여전사의 연체율은 1.49%로 전년 동월(1.89%)보다 0.4%포인트 하락했다. 고정이하여신비율도 0.01%포인트 하락한 1.99%로 나타났다.

조정자기자본비율은 16.2%, 레버리지비율은 6.8배로 전년 동월말(16.2%, 6.7배)에 비해 큰 변동이 없었다.

여전사의 총자산은 171조2000억 원으로 1년 전보다 18조6000억 원(12.2%) 늘었다.

고유업무 자산은 할부, 리스, 신기술사업 등 전부문의 자산 증가로 전년 동월말보다 6조1000억 원(10.5%) 늘어난 64조4000억 원을 기록했다.

대출 자산은 주로 기업대출 증가에 따라 79조8000억 원을 기록해 전년 동월말보다 8조1000억 원(11.2%) 늘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