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문 대통령, 긴급 안보장관회의 "남북 공동조사 요청"

공유
0

문 대통령, 긴급 안보장관회의 "남북 공동조사 요청"

center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북한의 해양수산부 소속 공무원 사살 사건과 관련, 긴급 안보관계장관회의를 열었다.

서주석 청와대 국가안보실 제1차장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남과 북 각각이 파악한 사건 경위와 사실관계에서 차이점이 있음으로 조속한 진상규명을 위한 공동조사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또 "남과 북 각각 발표한 조사 결과에 구애되지 않고 열린 자세로 사실 관계를 함께 밝혀내길 바란다"며 "이를 위한 소통과 협의, 정보 교환을 위한 군사통신선 복구와 재가동을 요청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NLL 인근 해역에서 조합 중인 중국 어선들도 있으므로 중국 당국과 어선에 대해서도 시신과 유류품 회수에 협조해달라"고 요청했다.

이날 회의는 서욱 국방부장관, 박지원 국정원장,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서 1차장이 참석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