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전남농협, 곡성 수해피해 복구 일손돕기로 '구슬땀'

공유
0

전남농협, 곡성 수해피해 복구 일손돕기로 '구슬땀'

농업인과 함께, 국민과 함께하겠습니다.

center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와 농협곡성군지부(지부장 이승주)·곡성 관내 농협 직원 등 30여명은 25일 곡성군 비닐하우스 농가를 방문해 수해 복구 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 농협전남지역본부=제공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와 농협곡성군지부(지부장 이승주)·곡성 관내 농협 직원 등 30여명은 25일 곡성군 비닐하우스 농가를 방문해 수해 복구 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일손돕기는 지난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비닐하우스 내부 토사 및 폐자재 제거 작업 등이 진행되었다. 또한 마스크 착용, 적정거리 유지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개인방역 지침을 준수에도 철저를 기했다.
일손돕기 도움을 받은 오병수 농가는 “집중호우 피해가 발생한지 어느덧 두 달이나 지났지만 아직도 복구할 작업이 많아 힘들었는데, 농협 직원들이 한달음에 달려와 일손을 거들어 주어 너무 감사하다. 덕분에 마음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김석기 본부장은 “일손부족으로 시름하고 있는 농가에 작은 도움을 드리고 함께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어 기쁘다. 올해는 비대면 추석명절을 맞게 되어 취약농가에 대한 관심과 도움이 많이 필요하다. 전남농협은 언제나 농업인과 함께 하겠으며 도움이 필요한 농업・농촌에 적극적인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