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 진출 10년…롯데호텔, 7개국서 12개 호텔 운영

공유
0

글로벌 진출 10년…롯데호텔, 7개국서 12개 호텔 운영

미국·러시아 등서 '한국 호텔 서비스' 전파…최근 美 3호 호텔 '롯데호텔 시애틀'도 오픈

center
롯데호텔이 글로벌 진출 10주년을 맞은 최근 미국에서 롯데호텔 시애틀을 오픈했다. 사진=롯데호텔
롯데호텔이 글로벌 진출 10주년을 맞아 글로벌 무대에서 국내 호텔 브랜드의 위상을 드높인다는 계획이다.

2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롯데호텔은 2010년 9월 러시아에서 롯데호텔 모스크바를 개관한 후 올해로 글로벌 진출 10년을 맞이했다. 롯데호텔은 현재 러시아, 미국 베트남 등 전 세계 7개 국가에서 총 12개의 해외 호텔을 운영하고 있다.

롯데호텔은 1년에 평균 1개 이상의 해외 호텔을 오픈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 왔다. 그중 미국에서는 롯데호텔 시애틀, 롯데뉴욕팰리스, 롯데호텔 괌 등을 선보이며 미국 동부와 서부에서 모두 호텔을 보유하게 됐다.
특히 최근 오픈한 롯데호텔 시애틀은 지난해 12월 롯데호텔과 하나금융투자가 공동 투자해 진행한 프로젝트로 롯데호텔이 위탁 운영을 맡았다. 롯데호텔 시애틀은 롯데시티호텔 타슈켄트팰리스, 롯데호텔 양곤, 롯데호텔 사마라에 이은 롯데호텔의 4번째 해외 위탁 운영 호텔이기도 하다.

이 호텔은 44층 높이 빌딩의 1층부터 16층까지 위치해 있으며 스위트룸 33실을 포함해 총 189개 객실을 갖추고 있다. 객실은 시애틀의 자연 경관에서 영감을 얻어 활기차고 밝은 분위기를 선사하며 전면 유리창으로 시애틀의 오션뷰와 도심의 전경을 모두 감상할 수 있다.

최신 시설을 완비한 12개의 미팅룸과 연회장, 레스토랑&바 샤롯데 레스토랑 앤 라운지(Charlotte Restaurant & Lounge) 등도 들어섰다. 롯데호텔은 모바일 체크인, 외출 고객에게 제공하는 향수 서비스(Fragrance Service) 등 롯데호텔만이 가진 '한국적 서비스'로 특별한 경험도 선물한다.

김현식 롯데호텔 대표이사는 "해외 진출 10주년이 되는 뜻 깊은 해에 미국 횡단을 완성하는 롯데호텔 시애틀을 오픈하게 됐다. 한국을 대표하는 호텔 브랜드라는 자긍심을 갖고 고객에게 감동을 전하는 한국적 서비스를 전파해 국내 호텔 브랜드의 위상을 더욱 드높이겠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