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H, 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과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나선다

공유
0

LH, 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과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나선다

LH–KOMEA,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협약 체결
러시아 산업정책 대응해 국내 기업 러시아 진출 지원 도모
산단개발 협약과 연해주 스마트시티 사업 간 시너지 창출 기대

center
한국토지주택공사(LH) 이용삼 글로벌사업본부장(오른쪽)과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 강재종 전무이사(왼쪽)가 23일 경남 진주 LH 본사에서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LH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회(KOMEA)와 손잡고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에 나선다.

LH는 23일 경남 진주시 LH 본사에서 KOMEA와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러시아 정부는 자체적으로 선박을 건조하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현지에서 선박을 건조하는 외국기업에게 관세 혜택을 부여하는 등 외국 기업을 적극 유치하기 위한 노력과 함께, 극동지방 조선소의 현대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현지 내 상선과 어선 건조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LH의 산업단지·도시·주택 개발사업 역량과 KOMEA의 조선해양산업 경험과 기술력, 글로벌 네트워크 역량을 연계함으로써 러시아 산업정책과 수요 변화에 대응하고 국내 관련 기업의 러시아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앞으로 러시아 현지 진출전략과 전문지식, 네트워크 등 정보를 공유하고, 현지 정부 관계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하며 시범사업 발굴과 실행 등에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또한, LH는 최근 러시아 최대 조선소로 성장 중인 즈베즈다 조선소가 위치한 연해주 볼쇼이카멘 지역을 대상으로 최근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기본구상 용역을 착수함에 따라, 이번 협약과의 연계를 통해 향후 두 사업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용삼 LH 글로벌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의 발판을 마련하는 것"이라며 "LH는 국내 기업이 안정적으로 러시아에 진출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국내 최대 건설 공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