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을 정기 세일' 백화점 3사 특징은?

공유
0

'가을 정기 세일' 백화점 3사 특징은?

롯데百, 지난해 대비 1주일 기간 연장…'리빙' 상품군 혜택 강화
신세계百, 여성 의류·핸드백·스포츠 브랜드 상품 최대 70% 할인
현대百, 코로나19 고려해 포인트 지급 등 모바일 쇼핑 혜택 '풍성'

center
백화점업계가 이달 25일부터 '가을 정기 세일'에 나선다. 사진=롯데백화점
국내 백화점 '빅3'가 이달 25일부터 일제히 ‘가을 정기 세일’에 돌입한다.

먼저 롯데백화점은 오는 10월 11일까지 ‘17일간 전 국민 쇼핑 레이스’라는 주제로 행사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70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이번 행사에는 여성·남성 패션, 잡화, 리빙 상품 등 전 부문에 걸쳐 올해 FW(가을‧겨울) 신상품을 기존가 대비 10~30% 저렴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이월 상품 기획전에서는 최대 70% 할인이 이뤄진다.

롯데백화점은 다가올 추석 연휴를 고려해 고객 방문율을 높이고 소비를 활성화하기 위해 행사 기간을 지난해보다 1주일 늘렸다. 패션에 치중했던 기존 가을 정기 행사와 달리, 매출 신장세를 보이는 리빙 상품군(가전‧가구‧주방용품)의 구색을 확대한 점도 특징이다. 고객은 리빙 상품 기획자가 직접 뽑은 ‘40大 특가 아이템’을 정상가 대비 최대 70% 싸게 살 수 있다.

행사 기간 스포츠용품 행사도 벌어진다. 롯데백화점 본점은 이달 28일까지 ‘롯데 골프쇼’를 열고 인기 골프의류와 골프용품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롯데온은 24일부터 10월 4일까지 나이키‧아디다스‧게스 등 인기 브랜드 상품을 최대 50% 저렴하게 내놓는다.

신세계백화점은 올해 가을 정기 세일의 주제를 ‘가족 휴일(FAMILY HOLIDAY)’로 정했다. 오는 10월 11일까지 전 점포에서 인기 여성 의류, 핸드백, 스포츠 브랜드 상품을 최대 70% 할인된 가격에 만날 수 있다.

핸드백은 정상가 대비 최대 3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닥스, 헤지스, 루이까또즈, 메트로시티 등 20여 개 브랜드가 이번 행사에 참여한다. 행사 기간 만날 수 있는 스포츠 브랜드로는 빈폴 아웃도어, 머렐, 나이키, 아디다스, 퓨마가 있다.

SSG닷컴에서는 이달 27일까지 지고트, 아이잗바바, 아이잗 컬렉션 등 패션 브랜드 할인 행사가 열린다. 해당 행사는 가을 정기 세일 최초 온라인 전용 행사로 기획됐다.

정기세일 기간 신세계 제휴카드로 10만 원 이상 결제하면 ‘모두의 마블’ ‘루미큐브’ 등 보드게임 4종 중 1개를 받을 수 있다.

같은 기간 현대백화점도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에서 가을 '판매에 나선다. 패션·잡화·스포츠·화장품 등 총 30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해 가을철 신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10~30% 저렴하게 판매한다.

현대백화점은 이번 행사 기간 ▲모바일 선물하기 서비스 강화 ▲800만 명 대상 쇼핑지원금 증정 등 다양한 쇼핑 혜택을 제공한다.

오는 25일부터 30일까지 '현대백화점 선물하기'(상대방 휴대폰 번호만으로 선물을 배송해주는 서비스)로 15만 원 이상 결제한 고객은 1회 한정으로 현대백화점 멤버십 ‘H포인트’ 1만 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H포인트 전 회원(약 800만 명)은 10월 2일부터 11일까지 ‘플러스 포인트’(현대백화점에서 현금처럼 쓸 수 있는 할인 쿠폰) 5만 점(5000점 2매, 1만 점 1매, 3만 점 1매)을 H포인트 앱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현대백화점은 사은데스크에 방문하지 않고도 상품권을 매장에서 백화점 카드 포인트로 바로 받을 수 있는 ‘주·머니’ 서비스도 활성화할 계획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이번 가을 정기 세일은 모바일을 활용한 판촉 행사에 신경 썼다. 고객들이 안심하고 쇼핑할 수 있도록 최고 수준의 방역을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